09.22
뉴스홈 > 컴퓨팅
구글 클라우드, ‘구글 클라우드 게임 서버 서비스’ 베타 버전 출시구글 쿠버네티스 엔진서 구동되는 클러스터 지원…하이브리드 및 멀티 클라우드로 확대 예정
   

[아이티데일리] 구글 클라우드는 게임 서버 관리 서비스인 ‘구글 클라우드 게임 서버 서비스(Google Cloud Game Servers, 이하 게임 서버 서비스)’의 베타 버전을 25일 출시했다고 밝혔다. 이로써 게임 개발자는 게임 서버 서비스를 통해 인프라 관리 복잡성을 해소하고 게임 유저에게 더욱 뛰어난 멀티 플레이어 게이밍 경험을 제공할 수 있게 됐다.

이번 베타 버전이 출시된 ‘게임 서버 서비스’는 구글 클라우드와 유비소프트(Ubisoft)가 공동 개발한 쿠버네티스 기반 오픈 소스 프로젝트인 ‘아고네스(Agones)’의 완전 관리형 서비스다. 아고네스는 독점 솔루션을 대체하는 커뮤니티 기반 개발을 제시하는 것은 물론, 게임 개발자가 멀티 클라우드, 온프레미스, 로컬 머신 등 어떤 환경에서든 게임 서버 클러스터를 원활하게 호스팅하고 확장할 수 있도록 지원한다. 이번 베타 버전은 지역별 게임 서버 클러스터 관리에 이상적인 아고네스의 장점을 넘어서 글로벌 멀티 클러스터 게임 서버 관리를 단순화한다.

특히, 프로덕션 워크로드에서 아고네스를 구동하고 있는 개발자의 경우 ‘게임 서버 서비스’ API로 아고네스 관리형 게임 서버 클러스터를 등록만 해도 관리형 서비스를 사용할 수 있다. 수동 관리를 원한다면 관리형 서비스 선택을 해제할 수 있다.

또한, 개발자는 ‘게임 서버 서비스’를 이용해 게임 서버 클러스터를 ‘렐름(Realm)’이라는 개념으로 묶을 수 있다. ‘렐름’이란 게임 지연시간(latency)을 해결하기 위해 개발된 쿠버네티스 클러스터의 논리적 그룹으로, 게임 서버 클러스터를 ‘렐름’으로 분류한 후에는 게임 서버 설정과 확장 정책을 정해 ‘렐름’과 그 안의 클러스터에 걸친 관리를 간소화면서 제어와 가시성은 그대로 유지할 수 있다.

‘게임 서버 서비스’는 개발자가 게임 서버 관리를 통해 다양한 시나리오를 계획할 수 있도록 지원한다. 예를 들어, 계획된 게임 이벤트나 특정 날짜와 시간대에 맞춰 게임 서버의 예비 용량을 늘릴 수 있으며, 여러 지역에 걸쳐 하루 중 피크 시간을 고려해 확장을 자동화할 수 있다.

또한, ‘게임 서버 서비스’는 롤아웃(rollout) 유연성이 높기 때문에 다양한 게임 서버 구성과 초기 개발 버전 변화에 대한 A/B 테스트를 시행하고 테스트 결과에 따라 이전 버전으로 복구하는 것도 가능하다.

이번 베타 버전에서는 구글 쿠버네티스 엔진(GKE)에서 구동되는 클러스터만 지원되며, 2020년 말까지 지원 범위가 하이브리드 및 멀티 클라우드로 확대될 예정이다. 구글 클라우드는 2020년 하반기에 고급 확장 정책 제공과 함께 오픈소스 매치메이킹 프레임워크인 오픈 매치와의 긴밀한 통합을 선보일 예정이다.

스콧 반 우든버그(Scott Van Woudenberg) 구글 클라우드 프로덕트 매니저는 “‘게임 서버 서비스’ 베타 버전 출시로 게임 개발자가 게임 서버 인프라 관리의 부담을 덜고 성능 저하 없이 우수한 게임을 빠르게 제작할 수 있도록 도울 수 있게 돼 기쁘다”며, “구글 클라우드는 전 세계 게임사가 인프라 관리에 대한 걱정 없이 게임 유저들에게 원활한 멀티 플레이어 게임 환경을 제공하는 데에 집중할 수 있는 환경을 구축하기 위해 노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인기기사 순위
(우)08503 서울특별시 금천구 가산디지털1로 181 (가산 W CENTER) 1713~1715호
TEL : 02-2039-6160  FAX : 02-2039-6163  사업자등록번호:106-86-40304
개인정보/청소년보호책임자:김선오  등록번호:서울 아 00418  등록일자:2007.08  발행인:김용석  편집인:김선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