07.04
주요뉴스
뉴스홈 > 보안/해킹
LPI, 국내 오픈소스 교육 인프라 확대 나선다교육 및 채용 파트너 구축으로 오픈소스 인재 양성 및 채용 연결
   

[아이티데일리] 글로벌 리눅스 공인 자격증을 관장하는 LPI(Linux Professional Institute)는 한국 공식 채널 파트너인 OSBC를 통해 4세대 아카데미와 트레이닝 파트너십 계약을 체결했다고 10일 밝혔다.

LPI는 리눅스를 비롯한 오픈소스의 발전 및 확산을 위해 만들어진 글로벌 비영리단체다. 1999년 설립 이래 미국, 일본, 중국 등 세계 180여 개국을 대상으로 전 세계에서 권위 있는 리눅스 자격 인증 시험인 LPIC와 그 밖에 다양한 오픈소스 자격증 시험을 관장하고 있다. 지난해 11월에는 한국 오픈소스 시장 진출을 결정하고 OSBC를 공식 채널 파트너로 선정했다.

OSBC(대표 김택완)는 국내 오픈소스 컨설팅 및 교육사업 전문 기업이다. LPI와의 파트너십 체결을 기점으로 리눅스 전문가 양성 지원을 위한 본격적인 활동을 시작했으며, 국내 다양한 기업 및 기관과의 파트너십을 확대하고 있다. LPI 파트너십은 보다 많은 사람들에게 오픈소스 교육 과정과 자격증 취득 기회를 제공하고, 이를 채용 과정에 도입해 국내외 오픈소스 인력과 시장을 실질적으로 연결하는 종합 생태계 구축을 위해 만들어진 제도다.

국내 LPI 파트너는 교육 파트너와 채용 파트너로 구성된다. IT 교육과정 및 자격증 취득을 지원하기 위한 교육 파트너로는 패스트캠퍼스, 4세대 아카데미, 한국창의융합교육협회가 있으며, 취업 연계를 위한 기업 파트너로 한국공개SW협회(KOSSA)가 참여했다. OSBC는 이들 파트너와의 긴밀한 협력 아래 리눅스 교육 프로그램을 개발했으며, 여기에 LPIC 자격증을 연계할 계획을 진행하고 있다.

나아가 국내 LPIC 자격증 시험 활성화를 위한 활동도 단계별로 수행할 예정이다. 먼저 LPIC 자격증 시험과 공식 교재를 한글화해 자격증 취득률을 높이고, LPIC만의 공신력과 전문성에 기반해 채용 우대 기업 및 교육기관을 지속 확대해 나갈 계획이다. 또한 최근 진출한 베트남 시장과 LPIC 자격증이 이미 활성화돼 연간 수만 명이 취득하고 있는 일본을 묶어 ‘오픈소스 취업 트라이앵글’을 구축, 3개국의 오픈소스 인재 채용 연계 프로그램을 만든다는 목표다.

OSBC는 오픈소스 인력 양성이 국내외 오픈소스 시장을 더욱 활성화시킬 수 있는 열쇠가 될 것으로 전망했다.

김택완 OSBC 대표는 “오늘날 약 90%의 기업 채용 담당자들이 오픈소스 인력 확보에 어려움을 겪을 만큼, 오픈소스 인력 시장에서는 수요와 공급의 불균형이 형성되고 있다”면서, “글로벌 기업들이 신뢰하는 오픈소스 자격증 시험과 교육 프로세스, 그리고 채용 프로세스를 연계함으로써, 국내외 오픈소스 인재를 효율적으로 양성하고 기업의 채용을 지원해 나갈 것이며, 이를 위해 더욱 폭넓은 기업 네트워크와 교육 시스템 구축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인기기사 순위
(우)08503 서울특별시 금천구 가산디지털1로 181 (가산 W CENTER) 1713~1715호
TEL : 02-2039-6160  FAX : 02-2039-6163  사업자등록번호:106-86-40304
개인정보/청소년보호책임자:김선오  등록번호:서울 아 00418  등록일자:2007.08  발행인:김용석  편집인:김선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