07.04
주요뉴스
뉴스홈 > 보안/해킹
윈스, 1Q 매출 249억원 달성…전년비 74%↑1분기 일본수출 122억 원, 공공시장 및 차세대방화벽 매출 증가
   
▲ 윈스 1분기 실적표

[아이티데일리] 정보보안 전문기업 윈스(대표 김대연)는 올해 1분기 연결기준 매출 249억 원, 영업이익 63억 원, 별도기준 매출 242억 원, 영업이익 58억 원을 기록, 사상 최대 실적을 달성했다고 27일 발표했다.

이 수치는 전년동기 대비 연결기준 매출액 74%, 영업이익 523% 증가한 것이다. 별도기준 매출은 76%, 영업이익은 456% 증가했다.

윈스의 호 실적을 견인한 것은 일본 수출 성과로 분석됐다. 1분기 일본 수출은 122억 원으로 지난해와 비교해 무려 약 2.9배 이상 증가했다. 이는 일본 사업이 1분기 전체 매출의 49%를 차지한 실적이다.

윈스 관계자는 “글로벌 경기침체 우려와 도쿄 올림픽 연기에도 불구하고 일본의 5G 투자가 지속되면서 올해 수출 비중이 더 커질 것으로 전망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내수시장은 1분기가 계절적인 비수기 시즌에도 불구하고 공공기관 매출이 전년동기 대비 약 2배 증가했으며, 지난해 시장에 진입한 NGFW(차세대 방화벽) 매출은 193% 성장했다. 이는 코로나19로 원격회의와 재택근무가 증가해 기존 IPS 고객사 및 공공기관 납품뿐 아니라 네트워크 보안 관련 신규 수요가 반영된 것으로 분석된다. 또한 보안관제 및 유지관리 등 보안 서비스 매출이 전년대비 35% 증가해 실적 향상에 힘을 보탰다.

김대연 윈스 대표는 “코로나19로 인한 대내외적인 리스크에도 불구하고 언택트(untact)로 트래픽이 급증하면서 네트워크 장비 수요 증가로 이어지고 있다”라며, “100G IPS(침입탐지)를 상용화해 당사 중장기 성장 모멘텀인 5G 보안 인프라 구축에 만전을 기하겠다”고 말했다.

인기기사 순위
(우)08503 서울특별시 금천구 가산디지털1로 181 (가산 W CENTER) 1713~1715호
TEL : 02-2039-6160  FAX : 02-2039-6163  사업자등록번호:106-86-40304
개인정보/청소년보호책임자:김선오  등록번호:서울 아 00418  등록일자:2007.08  발행인:김용석  편집인:김선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