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0.28
주요뉴스
뉴스홈 > 문화
유니티, 부천국제판타스틱영화제 콘텐츠 창작 지원성공적인 BIFAN 개최 위한 전방위 협력 추진
   
▲ ‘BIFAN×유니티 쇼트 필름 챌린지’ 로고

[아이티데일리] 유니티코리아(대표 김인숙)는 올해 7월 개최되는 부천국제판타스틱영화제(집행위원장 신철, 이하 BIFAN)와 실시간 렌더 엔진 기반의 콘텐츠 창작 지원을 위한 업무협약(MOU)을 AR(증강현실)을 활용해 지난달 27일 체결했다고 밝혔다.

유니티는 이번 MOU를 통해 단편 필름 챌린지 개최 등 다양한 활동으로 BIFAN의 성공적인 개최를 지원하는 한편, 실시간 렌더링 엔진 기반의 새로운 창작 워크플로우의 발전과 확산에 이바지할 계획이다.

이번 유니티와 BIFAN의 MOU 체결식은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코로나19)의 확산을 억제하기 위한 사회적 거리두기 운동의 일환으로 AR을 활용해 증강현실 상에서 진행됐다. 김인숙 유니티코리아 대표와 신철 BIFAN 집행위원장은 유니티 엔진 기반의 AR 협업플랫폼인 ‘스페이셜(Spatial)’ 앱을 활용해 체결식에 참여했고, 매직리프와 홀로렌즈의 AR 기기를 이용, 현실과 홀로그램 아바타가 공존하는 텔레프레젠스(Telepresence) 기술을 활용했다.

올해 24회를 맞은 BIFAN은 ‘장르의 재능을 증폭시켜 세계와 만나게 하라’는 미션 아래, 새로운 기술과 미래지향적 아이디어를 활용한 장르영화들의 시도를 선보이는 데 주력하고 있다. 유니티는 지난해 게임엔진사 최초로 BIFAN에 참가, 공식 부스 운영하고 M&E(미디어 및 엔터테인먼트) 분야의 유니티 활용에 대한 세션들을 진행하는 등, 관련 분야 크리에이터를 위한 지원 활동을 펼친 바 있다.

유니티는 올해 7월 9일부터 16일까지 8일간 개최되는 BIFAN을 위한 주요 활동 중 하나로 먼저 ‘BIFAN×유니티 쇼트 필름(Unity Short Film) 챌린지’를 개최할 계획이다. 챌린지에 참여하기 위해서는 3분 이상의 단편 영화 및 영상을 위한 프로젝트 제안서를 6월 19일까지 BIFAN 홈페이지를 통해 제출하면 된다. 제출된 아이디어 중 총 10개의 선정작을 가려 다양한 혜택을 제공하며, 제출 아이디어를 작품으로 구현할 수 있도록 지원한다. 이를 통해 완성된 작품 중 최종 우승작을 선정해 상금과 트로피를 수여하며, 우승자는 해외 유니티 행사 참가 등의 혜택이 제공된다.

신철 BIFAN 집행위원장은 “국가·문화·장르 간의 경계가 무너지는 영화산업의 현장에서 새로운 기술을 매개로 한 이야기와 재능은 세계 모든 곳에 연결되고 있다”면서, “올해도 유니티와의 협력을 통해 더 많은 창작자들이 창의력과 꿈을 현실로 구현할 수 있도록 지원할 수 있게 돼 기쁘다”고 말했다.

김인숙 유니티코리아 대표는 “유니티가 지난해에 이어 올해도 부천국제판타스틱영화제와 함께 크리에이터들의 창작 활동을 지원한다”며, “M&E 산업 발전과 함께 하는 유니티가 진행하는 단편 필름 챌린지 등이 더 많은 크리에이터들을 발굴하고 미래 업계 리더들을 육성할 수 있는 기회가 되길 바란다”고 밝혔다.

인기기사 순위
(우)08503 서울특별시 금천구 가산디지털1로 181 (가산 W CENTER) 1713~1715호
TEL : 02-2039-6160  FAX : 02-2039-6163  사업자등록번호:106-86-40304
개인정보/청소년보호책임자:김선오  등록번호:서울 아 00418  등록일자:2007.08  발행인:김용석  편집인:김선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