09.21
뉴스홈 > 문화
페이코, 서비스 5주년 맞아 ‘페이코 라이프’ 슬로건 발표결제, 쿠폰, 캠퍼스존, 오더, 공공, 금융 주축으로 생활밀착형 플랫폼 구축 성과 공개

[아이티데일리] NHN페이코(대표 정연훈)가 3일 서비스 출시 5주년을 맞아 ‘페이코 라이프(PAYCO LIFE)’를 슬로건으로 선언하고, 생활을 금융으로 연결시키겠다는 청사진을 발표했다.

‘페이코 라이프’는 24시간 페이코로 다 되는 일상을 의미하며, 이용자의 가까운 일상생활로 스며들어 삶의 질을 높이고 나아가 페이코가 모바일 시대를 대표하는 새로운 생활방식이 되겠다는 의지를 담고 있다.

먼저 NHN페이코는 ‘페이코 라이프’가 가능한 ‘생활밀착형 플랫폼’ 구축 성과를 공개했다. 페이코는 2015년 8월 1일 간편결제 서비스를 선보인 이후 ▲결제 ▲쿠폰 ▲캠퍼스존 ▲오더 ▲공공 ▲금융 등을 주축으로 서비스를 확장해왔다.

   
▲ ‘페이코 생활밀착형 플랫폼’ 구축성과 인포그래픽

먼저 페이코는 생활 속 어디서나 사용할 수 있는 온·오프라인 결제 환경을 구축했다. 페이코 결제처는 온라인 20만, 오프라인 270만 곳(삼성페이 결제 가능 신용카드 가맹점)에 달한다. 이용자는 월 평균 5.7건을 페이코로 결제하고 있는 것으로 조사됐다.

또한 ‘페이코 쿠폰’을 통해 이용자 혜택을 극대화했다. 페이코 이용자는 매월 푸드, 패션, 뷰티, 헬스, 육아 등 총 14개 카테고리에서 제공되는 250여 건의 쿠폰을 활용해, 인당 월 평균 4,100원을 할인 받고 있는 것으로 집계됐다. 한 달 동안 최고 혜택 금액은 1,284,000원에 달했다.

‘페이코 캠퍼스존’은 대학생을 겨냥한 페이코의 오프라인 거점지로, 전국 200개 캠퍼스에 구축됐다. 특히 서울 지역이 43곳으로, 서울 소재 대학의 86%를 페이코 캠퍼스존으로 확보했다. 해당 대학교 이용자는 학생식당, 카페, 매점, 통학버스와 더불어 복사앱에서도 페이코 결제가 가능하다.

페이코의 비대면 주문결제 방식인 ‘페이코 오더’는 27,000곳의 가맹점과 도입 계약을 마쳤다. 언택트 트렌드에 힘입어 2분기 주문율이 전분기 대비 150% 성장했다. 페이코 오더를 통해 가장 많이 주문한 메뉴는 전체 주문의 41%를 차지한 아메리카노로, 카페 이용에 주로 활용되고 있다.

전자문서함을 중심으로 하는 ‘페이코 공공’ 서비스는 NHN페이코가 올 상반기 주력한 사업 영역이다. 통신요금, 지방세, 카드명세서, 가스요금 등 총 9개 기관의 납부고지서 확인이 가능하며, 10명 중 한 명은 고지서 수령 후 즉시 납부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추후에는 주민등록등본 등 정부 사이트에서만 발급할 수 있었던 민원 전자 문서를 ‘페이코’ 앱을 통해 발급, 열람, 보관, 제출할 수 있게 된다.

‘페이코 금융’ 서비스는 사용자의 금융 거래 내역을 한눈에 확인할 수 있도록 지원하고 있다. 송금이 가능한 금융계좌 104곳, 통합 조회가 가능한 계좌 19곳, 카드사 14곳 등 금융 네트워크를 형성하고 있는 것이 특징이다. 또한 대출 상품 비교가 가능한 ‘맞춤대출’과 자신에게 맞는 보험을 비교 가입할 수 있는 ‘보험추천’, 그리고 컨소시엄을 구성해 전개하고 있는 ‘마이데이터 실증 서비스’ 등 다양한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NHN페이코는 일상 속에 자연스럽게 자리잡은 ‘페이코 라이프’를 향후 개인의 라이프를 담아낸 금융으로 연결시킨다는 계획이다. 특히 마이데이터 사업에 있어 ‘마이데이터, 나의 금융’을 콘셉트로 모든 상품을 비교하고 모든 이용자를 포용하는 기존 금융사와는 차별화해 각자의 라이프 스타일에 맞게 커스터마이징 기능을 강화, 실속과 개인의 행복을 추구하는 2030세대들을 겨냥한다는 전략이다.

정연훈 NHN페이코 대표는 “페이코 서비스 5년을 맞이한 올해는 생활플랫폼 구축 성과를 바탕으로 향후 라이프의 가치를 담은 금융플랫폼으로 성장해 나가는 원년이 될 것”이라며, “페이코가 다양하게 선보인 서비스를 융합해 페이코가 곧 생활방식이 되는 생활밀착형 플랫폼 입지를 강화하는 동시에, 나만의 금융 서비스 경험을 선사할 수 있는 장을 마련할 것”이라고 말했다.

인기기사 순위
(우)08503 서울특별시 금천구 가산디지털1로 181 (가산 W CENTER) 1713~1715호
TEL : 02-2039-6160  FAX : 02-2039-6163  사업자등록번호:106-86-40304
개인정보/청소년보호책임자:김선오  등록번호:서울 아 00418  등록일자:2007.08  발행인:김용석  편집인:김선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