08.20
주요뉴스
뉴스홈 > 컴퓨팅
LG전자, 글로벌 인재 양성에 주력1년간 회사 전 부문 연수...실질적 업무능력 향상에 초점
LG전자가 올해부터 신입사원 교육과정을 확대ㆍ개편하고, 글로벌 인재 양성에 주력할 방침이다.

LG전자는 올해부터 기존 2개월간의 신입사원 집합과정을 5개월로 늘리고 이후 6개월 간의 멘토링과 해외 시장 체험을 통해 신입사원들이 다양한 분야에서 현장을 체험할 수 있도록 교육과정을 확대, 개편했다고 25일 밝혔다.

기존 LG전자의 신입사원 교육은 1개월의 입문 교육과 각 직군별 1개월간의 추가 교육 등 총 2개월간의 집합교육으로 구성돼 있었으며, 이후 신입사원들은 바로 현업에 배치돼 각자의 멘토와 함께 실제 업무를 시작해왔다.

올해 입사하는 신입사원들은 우선 1개월간의 입문 교육을 받게 된다. 1개월 과정은 LG그룹 입문 2주, LG전자 입문 2주로 구성돼 있다. 회사 측은 이 기간이 LG의 경영사상을 이해하고 앞으로의 업무 수행을 위한 기본기를 배양하는 시기라고 설명했다.

1개월간의 입문교육 후 신입사원들은 총 4개월에 걸쳐 마케팅, 판매, 물류, 서비스(이상 2개월), 상품기획, R&D(이상 1개월), 자재ㆍ구매, 생산ㆍ제조, 품질(이상 1개월) 등 회사 전 분야의 경험을 쌓게 된다.

이후 6개월은 멘토링 기간이며, 각 신입사원은 소속 본부 혹은 본사로 배치된다. 각 신입사원에게는 멘토가 배정돼 멘토-멘티 관계가 6개월간 지속된다.

신입사원들은 이 기간 동안 낭비제거 활동과 프로젝트 수행을 통해 '일 잘하는 방식'을 체득하게 된다. 멘토와 멘티는 신입사원의 현재 역량과 6개월 후의 역량 목표를 설정하고 일주일 단위로 목표 달성 여부를 점검하게 된다.

아울러 LG전자는 11개월간의 교육 과정을 성공적으로 이수한 상위 10%의 신입사원들을 대상으로 1개월간 글로벌 시장을 체험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기로 했다. 이들은 북미, 유럽 등 글로벌 시장에서 시장 조사, 판매점 방문, 가정 방문 등을 통해 글로벌 비즈니스를 이해하고 고객 인사이트를 발견할 수 있는 기회를 갖게 된다.

회사 측은 1년의 연수과정을 받은 신입사원들은 회사 전 분야를 두로 섭렵하게 돼 비즈니스를 보는 안목, 업무 능력, 고객 중심의 사고 등이 '입사 3년차' 수준으로 올라서게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남용 부회장은 "신입사원의 경우 현장 경험을 통해 고객이 무엇을 원하는 것을 정확히 파악해야 하고, 현장에서 문제를 발견하고 답을 찾아야 고객 중심의 사고를 가질 수 있다"며, "채용→훈련→업무의 선순환 구조가 제도적으로 마련되면 인재 육성이 보다 수월해질 것"이라고 말했다.

인기기사 순위
(우)08503 서울특별시 금천구 가산디지털1로 181 (가산 W CENTER) 1713~1715호
TEL : 02-2039-6160  FAX : 02-2039-6163  사업자등록번호:106-86-40304
개인정보/청소년보호책임자:김선오  등록번호:서울 아 00418  등록일자:2007.08  발행인:김용석  편집인:김선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