09.23
주요뉴스
뉴스홈 > 비즈니스IT
오픈베이스, 탈 IBM 메인프레임 고객 확보에 본격 나섰다
유무선 통합 솔루션 전문 업체인 오픈베이스(대표 정진섭)가 IBM 메인프레임 고객 확보에 본격 나서 주목을 끌고 있다.
IBM은 지난 9월 자사의 주력 기종 가운데 하나인 메인프레임(OS/390)을 단종 시킨다고 발표했는데, 기존 IBM 메인프레임 사용자들은 이에 따른 대응책으로 유닉스 기종으로의 다운사이징화를 적극 추진하고 있다는 설명이다. 즉, IBM이 아닌 경쟁사 제품으로 기종을 전면 바꾸는 등 IBM을 이탈하는 고객들이 점차 확산되고 있다는 것. 이미 일부 몇몇 사용자들은 다운사이징화 작업에 착수했거나 전면 교체 작업 중에 있는 것으로 알려지고 있다.
한국IBM은 그러나 메인프레임 영업과 관련 소프트웨어와 하드웨어 사업부로 업무가 서로 나눠져 있을 뿐만 아니라 업무협조가 제대로 되지 않아 발 빠른 대응을 못하고 있다는 것.
한국IBM의 비즈니스 파트너인 오픈베이스는 이에 따라 IBM 고객 이탈방지에 본격 나선 것이다. 즉 오픈베이스는 레거시(Legacy) 확장 솔루션 전문업체인 미 아큐코프사의 국내 총판인 (주)보더스타운(대표 강영일)과 한국IBM 등과 함께 탈 IBM 방지를 위한 컨퍼런스를 개최하고 대응책을 제시했다.
이 컨퍼런스에서 한국IBM은 메인프레임의 적절한 다운사이징화 대안으로 ‘리호스팅’ 제도를 제시했고, 오픈베이스는 이를 수행할 제반 조치를 마련하기로 합의했다.
한국IBM이 제시한 리호스팅 제도는 메인프레임에서 개발된 애플리케이션을 특정 미들웨어를 이용해 유닉스 환경에서 사용할 수 있도록 하는 방법이라는 것. 즉 IBM이 개발한 리호스팅 소프트웨어인 TX시리즈 CICS 솔루션을 이용하면 메인프레임의 TCO(총소유비용)를 크게 줄일 수 있다는 것.
특히 TX시리즈 CICS 솔루션을 도입하게 되면 메인프레임에서 개발된 기존 애플리케이션을 어떤 플랫폼으로든 전환이 가능하고, 다양한 애플리케이션 환경을 하나로 통합할 수도 있다는 것.
TX시리즈 CICS 솔루션은 또 기존의 정보 자원에 대한 재활용이 가능하고, 코볼에서 코볼, C, 자바 등의 다양한 환경으로도 변환이 쉽다는 것.
오픈베이스는 이 같은 리호스팅 솔루션을 구체적이고 보다 더 적극적으로 고객들에게 제시, 기존 IBM 메인프레임 고객들을 자사 고객으로 끌어들일 계획이다.
즉 오픈베이스는 자사 내에 테스트 룸을 별도 마련, 테스트 유닉스 장비에 아큐코볼, TX시리즈 CICS, WebSphere, DB2 등의 다운사이징에 필요한 각종 소프트웨어를 설치할 예정이다. 메인프레임을 유닉스로 바꿨을 경우 어떤 장단점을 갖고 있고, 비용절감은 얼마나 되는지 등을 고객들이 직접 한 눈으로 파악해 보고 검증해 볼 수 있도록 한다는 것.
오픈베이스는 특히 금융권 고객들을 대상으로 집중 공략할 계획인데, 이들 고객들이 많이 사용하고 있는 코볼 프로그램에 대한 마이그레이션 테스트, 즉 TX시리즈 CICS와 코볼 프로그램, DB, 자바 등에 대한 총괄적인 다운사이징 테스트 및 SI(시스템 구축) 서비스를 보여줄 계획이다.
한편 탈 IBM 방지에 적극 나선 오픈베이스는 지난 95년 설립, 대용량 데이터베이스 처리 사업을 기반으로 SI, 인터넷과 모바일 환경을 포함한 모든 유무선 통합 환경 구축을 위한 각종 솔루션을 개발 공급해 왔다.
오픈베이스는 이 같은 경험을 바탕으로 IBM 메인프레임 고객들에게 다운사이징화를 자신있게 권장할 수 있다고 강조했다.
즉 오픈베이스는 10여년에 걸친 SI 프로젝트 수행능력과 노하우, 24시간 전문 엔지니어들이 운영하는 고객센터 등을 갖추고 있다는 것.
한편 한국IBM은 그 동안 탈 IBM을 방지하기 위해 ‘COD(Capacity On Demand)' 프로그램을 마련했던 것으로 알려지고 있다. 즉 사용한 만큼 비용을 지불하는 이 프로그램은 그러나 고객들로부터 좋은 반응을 얻지 못했던 것으로 알려지고 있다.
오픈베이스가 IBM 메인프레임 고객들의 이탈 바람을 얼마나 잠재울지 주목된다.

김남규 기자
인기기사 순위
여백
여백
(우)08503 서울특별시 금천구 가산디지털1로 181 (가산 W CENTER) 1713~1715호
TEL : 02-2039-6160  FAX : 02-2039-6163  사업자등록번호:106-86-40304
개인정보/청소년보호책임자:김선오  등록번호:서울 아 00418  등록일자:2007.08  발행인:김용석  편집인:김선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