09.22
뉴스홈 > 종합/정책
다음, 지도 오픈 API 무료 이용 확대무료 이용 가능한 트래픽 상향 조정, 상업적 이용 범위 대폭 완화
다음커뮤니케이션은 무료 지도 API의 상업적 이용 범위를 완화하고 무료로 이용 가능한 트래픽을 상향 조정하는 내용을 담은 오픈 API(응용 프로그램 인터페이스) 약관을 지난 5일 개편하고 다음달 4일부터 시행한다고 밝혔다.

다음은 지도의 자유로운 활용을 통해 국내 서비스 시장이 더욱 활성화 될 수 있도록 정부 및 정부투자기관의 사용, 차량, 배송, 물류 등 운송수단과 관련된 시스템 사용, CRM 관제 등 기업용 시스템 사용 제한을 없애며, 비상업적 목적으로 사용하는 경우 무료로 사용할 수 있는 트래픽 제한도 1일 5만회 호출로 기존 보다 5배 늘릴 계획이다.

또한 지도 API를 상업적인 목적으로 활용하는 경우에도 국내 시장 활성화를 위해 데이터 제휴 및 광고 플랫폼 공동 이용 등의 형태로 제휴 협력을 강화하고, 지도API 유료화 형태의 과금 서비스는 하지 않는다는 방침이다. 뿐만 아니라 이번 약관 개정에서 기존의 API 약관을 분류별로 나누어 검색 및 콘텐츠, 쇼핑 등 데이터형 오픈 API 서비스의 일 한도는 5천회에서 3만회로 크게 늘렸을 뿐 아니라 카페, 블로그 등 인증형 오픈 API 시간당 한도도 1천회로 상향 조정했다.

한편, API(Application Program Interface; 응용 프로그램 인터페이스)란, 서비스 개발에 필수적인 프로그래밍 기술이 없이도 원하는 서비스를 손쉽게 만들 수 있도록 지원하는 프로그램을 말하며, 이것을 외부에서 사용할 수 있도록 공개한 것이 오픈 API다.

현재 다음 오픈 API는 매월 5천여 웹 사이트에서 사용하고 있으며, 월 1억 5천만회 이상의 데이터 호출이 이루어지고 있으며, 트위터 등 외부 업체와도 제휴 협력을 강화하고 있다. 다음은 오픈 API 활성화를 위해 국내 최초로 개발자 지원을 시작하여 DevDay 등 개발자 대상 교육, 동아리 및 벤처 기업 지원 및 DevOn 컨퍼런스를 통해 외부 기술개발자에 대한 지원을 강화하고, 매쉬업 경진대회 등을 통해 창의적인 서비스 개발을 위해 노력해 왔다.

인기기사 순위
(우)08503 서울특별시 금천구 가산디지털1로 181 (가산 W CENTER) 1713~1715호
TEL : 02-2039-6160  FAX : 02-2039-6163  사업자등록번호:106-86-40304
개인정보/청소년보호책임자:김선오  등록번호:서울 아 00418  등록일자:2007.08  발행인:김용석  편집인:김선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