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0.15
주요뉴스
뉴스홈 > 종합/정책
2006년 제조산업 IT 투자 62% 늘린다
본지가 60개 제조업체들을 대상으로 실시한 설문조사에 따르면 국내 IT 경기는 늦어도 2007년 상반기에 회복될 것으로 분석된다.
IT 경기회복 시기로 전체 응답자의 42%가 2006년 하반기를, 34%는 상반기로 응답했다. 특기할 만한 사항으로는 조선, 건설, 석유화학 등 대형 장치산업체들은 올 하반기를 지적한 반면 제약, 식음료 등 소비재 업종의 기업체들은 2007년 상반기라고 응답한 점이다.
그러나 2008년 이후에나 회복이 가능할 것이라는 전망도 전체의 10%에 이르러 국내 IT 경기는 앞으로도 저성장 기조를 그대로 유지할 것으로 분석된다.
이번 설문조사에 응해준 제조사의 업종 분포도는 제약(25%), 식음료(24%), 석유화학(19%)건설(12%), 조선(8%), 전기전자(6%), 완성차(3%), 화장품(2%) 등이다.
2006년 제조 분야의 IT 투자는 예년보다 활발할 것으로 전망된다. 전년대비 IT 투자예산을 늘릴 것이라는 답변은 전체의 62%에 이른 반면 축소할 것이라는 응답은 8%에 그쳤다. 지난해와 비슷한 수준의 투자를 할 것이라는 응답은 30%에 이르렀다.
업종별로는 조선, 자동차, 석유화학, 건설 등 기간산업 분야의 IT 투자가 두드러졌고, 제약과 식음료 등은 지난해 수준을 유지할 것이라는 답변이 우세하게 나타나 이 업종에서는 수요확대를 기대하기가 어려울 것으로 분석된다.
올해 제조사들의 IT 예산 증가폭에 대한 질문에 전년대비 20% 이상이라고 답변한 기업이 전체의 76%에 이르고 있어 올해 적지 않은 투자를 예고하는 대목이다. 이 가운데 무려 40% 이상 증액할 것이라는 기업은 전체의 34%로 나타난 점에서 더욱 그러하다. 이처럼 대폭적인 투자 확대 계획은 조선, 식음료, 제약, 석유화학 업체 등에서 두드러지게 나타났고, 건설사는 대부분이 10%대의 소폭 투자를 계획한 것으로 조사됐다.
지난해보다 10% 정도의 소폭 증액 계획을 세운 응답자는 전체의 34%로 나타났다.
이밖에 ▲제조분야의 IT 투자 우선순위 ▲제조업체 시스템 구축 방식 ▲제조업체 시스템 도입 시 고려 사항 ▲2006 시스템 도입예산 등에 대한 상세 내용은 본지 1월 호 62쪽~64쪽 참조 요망.
<박시현 기자 pcsw@rfidjournalkorea.com>
인기기사 순위
(우)08503 서울특별시 금천구 가산디지털1로 181 (가산 W CENTER) 1713~1715호
TEL : 02-2039-6160  FAX : 02-2039-6163  사업자등록번호:106-86-40304
개인정보/청소년보호책임자:김선오  등록번호:서울 아 00418  등록일자:2007.08  발행인:김용석  편집인:김선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