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0.17
주요뉴스
뉴스홈 > 모바일
SKT, 모바일월드콩그레스서 자동 접속 Wi-Fi 제공차세대 핫스팟 체험 기회 제공, 전세계 10개 이동통신사 고객들 무료 이용 가능
 
   
 
[아이티데일리] SK텔레콤(대표 하성민)이 스페인 바르셀로나에서 개막하는 세계 최대 통신 컨퍼런스인 ‘모바일 월드 콩그레스(Mobile World Congress; MWC) 2014’ 전시장에 무료 Wi-Fi를 제공한다.
 
SK텔레콤은 AT&T, 시스코등 글로벌 통신∙제조사와 협력해 오는 24일부터 27일까지 열리는 MWC 2014 전시장에서 별도 인증 작업 없이도 Wi-Fi 전원만 켜면 자동으로 접속되는 무료 Wi-Fi를 제공할 계획이다.
 
이번 Wi-Fi 무료 제공 서비스는 AT&T와 시스코가 MWC행사장 관람객이 Wi-Fi 자동 로밍 기술인 ‘차세대 핫스팟(NGH : Next Generation Hotspot)’을 체험해볼 수 있도록 하자는 제안에 다른 것이다.
 
‘차세대 핫스팟’은 3G∙LTE 로밍처럼 별도의 절차 없이 Wi-Fi 기능만 켜두면 바로 접속이 되는 것은 물론, 넓은 전시장에서 이동해도 끊김 없이 Wi-Fi가 자동으로 연결되는 기술이다. 특히, ‘차세대 핫스팟’은 별도 앱이 필요한 기존 Wi-Fi 자동 로밍과 달리 앱 없이도 Wi-Fi 기능만 켜면 작동한다는 것이 특징이다.
 
이번 MWC에서 SK텔레콤은시스코가 MWC 전시장에 구축한 Wi-Fi 네트워크 장비(AP 등)에 국내 통신사를 대표해 AT&T 등 글로벌 이동통신사들과 함께 상호 인증 연동 시스템을 구축함으로써, SK텔레콤 고객은 물론 NTT도코모, 차이나모바일 등 전 세계 10개 이동통신사 고객들에게 무료 Wi-Fi 서비스를 제공할 예정이다.
 
MWC 전시장을 찾은 SK텔레콤 고객들은 전시 기간 내내 언제든지 Wi-Fi 환경 설정에서 ‘패스포인트’ 기능만 켜두면 전시장 내에서 무료로 인터넷을 사용할 수 있다. 사용자가 직접 SSID를 수동으로 선택하고 ID∙비밀번호를 일일이 입력할 필요가 없는 편리성을 제공하는 것이다.
 
현재 ‘차세대 핫스팟’ 기술을 지원하는 단말은 갤럭시S4∙Note3, 베가 LTE-A ∙ 시크릿노트, G플렉스 등이다. NGH 미 지원 단말의 경우, MWC에서 무료로 제공하는 SSID에 수동 접속 후 무료 인터넷 사용이 가능하다.
 
SK텔레콤은 향후 해외 사업자들과 Wi-Fi 자동 로밍 계약을 추진할 계획이며, 이를 통해 3G∙LTE 로밍처럼 쉽고 간단하게 전 세계에서 Wi-Fi 로밍을 제공할 수 있게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인기기사 순위
(우)08503 서울특별시 금천구 가산디지털1로 181 (가산 W CENTER) 1713~1715호
TEL : 02-2039-6160  FAX : 02-2039-6163  사업자등록번호:106-86-40304
개인정보/청소년보호책임자:김선오  등록번호:서울 아 00418  등록일자:2007.08  발행인:김용석  편집인:김선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