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1.14
주요뉴스
뉴스홈 > 모바일
KT, 데이터·음성 제공량 선택형 요금제 출시데이터, 음성통화 중 한쪽에 편중된 사용 패턴 가진 고객에 적합

   
 

[아이티데일리] KT(회장 황창규)는 고객이 본인 사용패턴에 따라 데이터, 음성통화·문자 제공량을 직접 선택할 수 있는 ‘LTE 선택형 요금제’를 28일 출시했다고 밝혔다.

‘LTE 선택형 요금제’ 고객은 데이터 제공량 7종, 음성통화·문자 제공량 5종 중 각각 하나씩을 선택해 요금제를 구성할 수 있다.

데이터 제공량은 250MB/1GB/2GB/3GB/6GB/10GB/광대역 안심무한 등 7가지 중 선택 가능하다. 이 중 광대역 안심무한은 LTE 데이터 15GB가 기본 제공되고, 이를 모두 소진할 시 최대 400Kbps 속도로 데이터를 무제한 이용 가능한 내용이다.

음성통화·문자 제공량은 100분+100건/180분+180건/300분+300건/400분+400건/유선무선 완전무한 등 5가지 중 선택 가능하다. 이 중 유선무선 완전무한은 유무선 음성통화 및 문자를 무제한 이용 가능한 내용이다.

KT 측은 ‘LTE 선택형 요금제’가 데이터, 음성통화 중 어느 한쪽에 편중된 사용 패턴을 가진 고객에게 유리하다고 밝혔다.

‘LTE 선택형 요금제’는 약정 시 요금할인 상품 및 유무선 결합 상품으로도 가입 가능하다.

KT 강국현 마케팅전략본부장은 “’LTE 선택형 요금제 출시로 고객의 요금제 선택 폭이 넓어지게 됐다”며 “앞으로도 다양한 고객 성향에 맞춰 차별화된 요금제를 선보이겠다”고 말했다.

한편, ‘LTE 선택형 요금제’의 기본 제공량 초과 시 요율은 음성통화 1.8원/초, 영상통화 3원/초, 문자 20원/건이다.

 

인기기사 순위
(우)08503 서울특별시 금천구 가산디지털1로 181 (가산 W CENTER) 1713~1715호
TEL : 02-2039-6160  FAX : 02-2039-6163  사업자등록번호:106-86-40304
개인정보/청소년보호책임자:김선오  등록번호:서울 아 00418  등록일자:2007.08  발행인:김용석  편집인:김선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