08.07
뉴스홈 > 종합/정책
티맥스소프트 한미은행 출신 김성태 부사장 영입





티맥스소프트(대표 김병국, www.tmax.co.kr)는 17일 전 한미은행 출신의 김성태 씨를 부사장으로 영입, 금융사업본부를 총괄케 했다고 밝혔다.
신임 김 부사장은 서울대 법대를 졸업하고 ㈜대우 기획조정실을 거쳐 1985년에 한미은행에서 20년간 지점장을 비롯 전략기획부장, 인사부장, 감사실장 등을 역임한 인물이다. 최근에는 캐나다의 금융기관에서도 근무했다.
김성태 부사장은 "20여 년간 은행에서 주요 부서를 두루 경험했기 때문에 고객사인 금융기관의 경쟁력 강화에 무엇이 필요한지 누구보다 잘 이해하고 있다. 여기에 티맥스의 우수한 기술력을 결합해 국내 금융기관들이 세계에서 가장 앞선 IT경쟁력을 갖추도록 지원하겠다"며 포부를 밝혔다.
<최은주 기자 ejchoi@rfidjournalkorea.com>
인기기사 순위
(우)08503 서울특별시 금천구 가산디지털1로 181 (가산 W CENTER) 1713~1715호
TEL : 02-2039-6160  FAX : 02-2039-6163  사업자등록번호:106-86-40304
개인정보/청소년보호책임자:김선오  등록번호:서울 아 00418  등록일자:2007.08  발행인:김용석  편집인:김선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