09.22
주요뉴스
뉴스홈 > 문화
KT, 5월 3일부터 ‘드림웍스 채널’ 단독 서비스드림웍스 VOD 4,000여 편 확보…실시간 채널, VOD 모두 무료

   
▲ 20일 서울 중구 그랜드앰버서더호텔에서 열린 ‘올레tv 드림웍스 채널 출시 기자간담회’에서 강국현 KT 마케팅부문장(오른쪽)과 에릭 엘렌보겐 드림웍스 해외TV 대표(왼쪽)가 드림웍스의 인기 캐릭터들과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아이티데일리] KT(회장 황창규)는 드림웍스 애니메이션(DreamWorks Animation, 이하 드림웍스)과 20일 서울 중구 그랜드앰버서더호텔에서 ‘올레tv 드림웍스 채널 출시 기자간담회’를 개최하고, IPTV 서비스 ‘올레tv’와 모바일TV 서비스 ‘올레tv모바일’에서 실시간 ‘드림웍스 채널’을 단독 제공한다고 밝혔다.

드림웍스는 ‘슈렉’, ‘쿵푸팬더’, ‘드래곤 길들이기’, ‘장화 신은 고양이’ 등으로 유명한 세계적인 애니메이션 제작사다. 드림웍스는 극장판 애니메이션뿐 아니라 오리지널 TV 시리즈 제작을 통해 홈 시장을 공략하고 있다.

세계적으로 폭 넓은 팬 층을 확보한 드림웍스 콘텐츠를 활용해 만든 TV 시리즈는 극장판 애니메이션에서는 보여줄 수 없는 아기자기한 재미가 특징이다. 특히 스핀 오프(spin-off) 시리즈는 원작을 뛰어넘는 영상미와 스토리, 그리고 재치와 유머로 호평 받고 있다.

2015년 7월 공식 오픈한 ‘드림웍스 채널’은 우선 아시아 지역에서 순차적으로 출시 중이다. 국내는 태국, 말레이시아, 홍콩·마카오, 싱가포르, 인도네시아에 이어 6번째로 올레tv를 통해 5월 3일부터 첫 선을 보인다.

드림웍스 채널은 올레tv 131번 채널이나 올레tv모바일 라이브채널 메뉴를 통해 제공될 예정이다. KT는 이번 서비스를 위해 드림웍스의 주문형 비디오(VOD) 4,000여 편을 확보한 상태다. ‘올레tv’, ‘올레tv모바일’ 가입자라면 추가비용 없이 무료로 드림웍스 실시간 채널은 물론 VOD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다.

‘올레tv’와 ‘올레tv모바일’ 간 이어보기 서비스를 제공하는 만큼, 집밖에서도 편리하게 VOD를 이어볼 수도 있다. 또한 주요 타이틀은 화면 전환 없이 바로 더빙·자막 2가지 버전을 선택할 수 있어 어린이 영어교육에도 도움을 받을 수 있다.

‘올레tv’는 에미상을 수상한 ‘줄리안 대왕 만세’와 인기 시리즈 ‘드래곤 길들이기: 세상 끝으로 가자’, ‘장화 신은 고양이의 신나는 모험’ 등을 제공할 계획이다. 친숙한 캐릭터뿐 아니라 드림웍스가 야심차게 선보이는 신작 로봇 공룡 ‘다이노트럭스’와 같은 오리지널 시리즈도 24시간 단독 방영한다.

‘올레tv’의 ‘드림웍스 채널’을 통해 미취학 아동을 위한 콘텐츠도 만날 수 있다. 오전 8시~12시 주니어블록을 별도로 편성해 ‘쿵쿵짝짝 라라’, ‘찾아봐요, 제스와 함께’ 등 미취학 아동들을 위한 교육적이며 흥미로운 TV프로그램을 함께 제공한다. 유아 교육을 위한 에듀테인먼트 시리즈는 영유아 자녀를 둔 가족들에게 큰 호응을 얻을 것으로 보인다.

KT는 드림웍스 채널 단독 출시를 기념해 풍성한 이벤트도 준비했다.

5월 한 달 동안 서울 광화문 KT스퀘어에서는 드림웍스 애니메이션을 직접 보고 체험할 수 있는 고객행사를 진행한다. 방문객들은 올레tv 드림웍스 시리즈를 관람할 수 있으며, 131번 채널 체험존과 캐릭터 포토존 및 캐릭터 드로잉 존 등에서 드림웍스의 캐릭터를 유쾌하게 즐길 수 있다. 특히 5월 5일 어린이날에는 드림웍스 캐릭터 페이스 페인팅과 다양한 캐릭터 기념품 증정 이벤트까지 더해져 더욱 풍성한 고객행사를 즐길 수 있다.

서울시 중구 덕수궁길 서울시립미술관에서 열리는 ‘드림웍스 애니메이션 특별전’ 연계 이벤트도 있다. KT 고객이라면 누구나 5월 첫째·셋째 주 화요일 저녁 6시~10시 ‘뮤지엄 나이트’ 시간에 특별 할인 가격 관람이 가능하다. 이와 함께 KT 멤버십과 ‘CLiP’을 통해 무료입장권을 증정하는 이벤트도 진행된다.

에릭 엘렌보겐 드림웍스 해외TV 대표는 “한국 대표 유료방송 서비스인 ‘올레tv’에 드림웍스 채널을 선보이게 돼 매우 기쁘다”며, “KT와 함께 올레tv를 애니메이션 명가로 만들기 위해 지속적으로 협력하겠다”고 말했다.

강국현 KT 마케팅부문장 전무는 “드림웍스 채널이 KT와 손잡고 국내에 진출한 것은 ‘올레tv’의 플랫폼 경쟁력이 높은 평가를 받았기 때문이다”라며, “KT는 ‘올레tv’와 ‘올레tv모바일’을 통해 서비스되는 드림웍스 채널을 부모와 자녀가 공감하는 공간으로 만들기 위해 부단히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인기기사 순위
(우)08503 서울특별시 금천구 가산디지털1로 181 (가산 W CENTER) 1713~1715호
TEL : 02-2039-6160  FAX : 02-2039-6163  사업자등록번호:106-86-40304
개인정보/청소년보호책임자:김선오  등록번호:서울 아 00418  등록일자:2007.08  발행인:김용석  편집인:김선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