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1.14
주요뉴스
뉴스홈 > 문화
넷마블, 청소년 위한 ‘넷마블게임아카데미’ 발대식 개최청소년 및 학부모 총 80명 선발…7개월간 가족 내 건전한 게임문화 조성 목표

   
▲ 넷마블게임즈가 신규 사회공헌 프로그램 ‘넷마블게임아카데미’ 1기 발대식을 개최했다.

[아이티데일리] 넷마블게임즈(대표 권영식, 이하 넷마블)는 자사 신규 사회공헌 프로그램 ‘넷마블게임아카데미’ 1기 발대식을 개최했다고 22일 밝혔다.

이날 발대식에는 자문위원으로 참가하는 김양은 건국대학교 언론홍보대학원 교수, 김대홍 서울예술대학교 디지털아트과 교수, 서진석 백남준아트센터 관장이 참가했다.

진로 탐색 및 게임 소통 프로그램으로 구성된 ‘넷마블게임아카데미’는 게임 진로를 희망하는 청소년의 미래 비전을 설계하고 가족 내 건전한 게임문화를 조성하기 위해 넷마블이 문화예술사회공헌네트워크(이사장 허인정)와 함께 2016년 새롭게 시작하는 사회공헌 활동이다.

진로 탐색 프로그램은 게임 진로를 희망하는 중고생을 대상으로 7개월 간 게임의 구성요소 및 원리에 대해 폭넓게 교육하는 과정이다. 선도적 문화콘텐츠로서의 게임 산업에 대한 이해 및 제작 현장 방문 등을 통해 미래 비전 설계에 도움을 주기 위한 내용으로 진행된다.

게임 소통 프로그램은 학부모와 초등학교 고학년 학생들이 함께 건전한 여가로서 게임이 가지는 가치를 이해하고 선용 방법을 배우는 가족 공감 교육이다. 부모와 자녀가 함께 게임의 원리와 놀이문화로서의 역할을 배우고 함께 소통할 수 있는 방안을 제시한다.

올해 1기로 참가하는 학생들은 스토리, 일러스트, 사운드 등 게임의 구성 요소에 대해 심도 있게 탐구하는 과정을 통해 학생 스스로 게임의 가치와 파급력을 깨닫고 정서적 소양을 함양하며 게임인으로서 첫 걸음을 내딛기 위한 준비 과정을 거치게 된다.

넷마블은 “최근 게임업계에 종사하고자 하는 청소년들의 관심과 문의가 높아짐에 따라 진로에 대해 실질적인 정보를 제공하고자 ‘넷마블게임아카데미’를 시작하게 됐다”며 “문화콘텐츠로서 게임이 가진 우수성과 넷마블이 가진 역량을 적극 활용해 청소년들이 우수 인재로 거듭나는 데 도움을 주고자 한다”고 말했다.

넷마블은 게임 진로에 관심이 있는 중학교 2학년부터 고등학교 1학년 학생을 대상으로 지난 3월부터 진행한 서류 및 면접 심사를 통해 총 80명의 참가 학생을 선발했다. 참가 학생들은 교육 내용을 바탕으로 올해 말 직접 만든 게임 작품을 미디어아트와 결합된 새로운 형태의 전시회를 통해 외부에 선보일 계획이다.

발대식에 참가한 청소년 대표 김민식 학생(15세)은 “게임과 관련된 직업을 갖고 싶다는 꿈을 막연히 품고 고민하던 중 ‘넷마블게임아카데미’가 있어 신청하게 됐다”며 “교육에서 배운 내용을 토대로 향후 사회적으로 가치 있는 게임을 만드는 사람이 되는 것이 목표다”라고 각오를 밝혔다.

한편 넷마블은 ‘넷마블게임아카데미’ 이외에도 건전한 게임 문화 조성을 목표로 ▲게임 문화 조성 기반 구축 ▲게임산업 및 직군의 가치 전파 ▲이해관계자 참여와 나눔 등의 3가지 영역을 중심으로 다양한 사회공헌 활동을 전개하고 있으며, 오는 5월에는 ‘장애학생 e스포츠대회’ 전국 시·도별 예선을 통해 장애학생들의 꿈을 응원할 예정이다.

인기기사 순위
(우)08503 서울특별시 금천구 가산디지털1로 181 (가산 W CENTER) 1713~1715호
TEL : 02-2039-6160  FAX : 02-2039-6163  사업자등록번호:106-86-40304
개인정보/청소년보호책임자:김선오  등록번호:서울 아 00418  등록일자:2007.08  발행인:김용석  편집인:김선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