06.25
주요뉴스
뉴스홈 > 문화
컴투스 ‘서머너즈 워’, 2년간 글로벌 성과 기록 공개96개국 RPG 장르 1위 기록…총 16개 현지 언어로 번역, 전 세계 배포

   
▲ ‘서머너즈 워’ 글로벌 서비스 2주년 인포그래픽 영상 썸네일

[아이티데일리] 컴투스(대표 송병준)가 자사 글로벌 RPG ‘서머너즈 워: 천공의 아레나(이하 서머너즈 워)’의 글로벌 서비스 2주년을 기념해 지난 2년간의 글로벌 성과 및 특별한 기록들을 담은 인포그래픽을 13일 공개했다.

이번 ‘서머너즈 워’ 글로벌 서비스 2주년 기념 인포그래픽은 이미지와 더불어 동영상으로도 제작돼 지난 2년간의 기록과 게임을 즐겨온 수많은 글로벌 유저들에 대한 컴투스 측의 감사의 마음도 함께 담았다.

우선 컴투스 측의 인포그래픽에 따르면 ‘서머너즈 워’는 지금까지 애플 앱스토어 106개국, 구글 플레이 91개국에서 게임 톱(TOP)10에 이름을 올리며 글로벌 톱 게임으로서 이름을 드높인였다. 특히 RPG 장르 1위를 기록한 국가 수는 현재까지 누적 96개국에 달한다. 이는 아시아 24개국, 유럽 35개국, 아프리카 10개국, 북남미 25개국, 오세아니아 2개국 등에서 얻은 성과로 일부 국가에 국한된 것이 아닌 동서양을 아우르는 글로벌 톱클래스 RPG임을 증명한 것이라는 설명이다.

게임 내 콘텐츠와 관련한 기록들도 공개됐다. 지난 2년간 ‘서머너즈 워’의 유저들은 게임 내에서 약 8,800만 개의 ‘천공의 섬’을 만들고, 127억 마리의 몬스터를 소환해 전투를 즐겼다. 또한 현재까지 소환된 몬스터 중에서는 ‘물 페어리’를 가장 많이 보유, 유저들에게 가장 많은 사랑을 받는 몬스터인 것으로 나타났다.

또 전 세계 20만 개가 넘는 길드에서 6억 4,500만여 건의 전투가 치러졌으며, 유저들은 84억 번 이상의 아레나 전투와 7,180만여 번의 레이드를 통해 전투 콘텐츠를 즐겼다. 하루 평균 8만 4천명의 소환사가 탄생하고, 1,700만여 마리 몬스터가 소환되는 등 글로벌 신규 유저들의 지속적인 사랑으로 ‘서머너즈 워’가 더욱 풍성해지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뿐만 아니라 ‘아이린의 편지’라는 제목으로 제작된 2분가량의 인포그래픽 영상에는 2년간 특별한 기록을 세운 글로벌 유저들에게 보내는 감사의 메시지도 담겼다. 한국, 중국, 일본, 유럽, 아시아 등 각 서버에서 최초로 40레벨을 달성한 유저들과 2년간 하루도 빠지지 않고 매일 게임에 접속한 875명의 소환사들에게 감사의 인사를 전했다.

특히 이 인포그래픽 영상은 ‘서머너즈 워’의 전 세계 글로벌 유저들이 감상하고 2주년을 함께 즐길 수 있도록 영어를 비롯해 일본어, 중국어(간체, 번체) 독일어, 스페인어, 프랑스어, 인도네시아어, 포르투갈어, 러시아어, 태국어, 터키어, 베트남어, 이탈리아어, 말레이시아어 등 총 16개 현지 언어로 번역돼 전 세계에 공개됐다.

컴투스 관계자는 “지난 2년간 ‘서머너즈 워’를 즐기고 함께해 주신 전 세계 유저들에게 감사의 마음을 전하고자 이번 인포그래픽 영상을 제작하게 됐다”며 “앞으로도 ‘서머너즈 워’가 글로벌 톱클래스 RPG로 자리매김할 수 있도록 최고의 서비스를 이어가겠다”고 전했다.

이번 ‘서머너즈 워’ 글로벌 서비스 2주년 기념 인포그래픽 영상 및 이미지는 ‘서머너즈 워’ 공식 페이스북과 유튜브 채널 및 서머너즈 워 공식카페에서도 함께 감상할 수 있다.

   
▲ ‘서머너즈 워’ 글로벌 서비스 2주년 인포그래픽

인기기사 순위
(우)08503 서울특별시 금천구 가산디지털1로 181 (가산 W CENTER) 1713~1715호
TEL : 02-2039-6160  FAX : 02-2039-6163  사업자등록번호:106-86-40304
개인정보/청소년보호책임자:김선오  등록번호:서울 아 00418  등록일자:2007.08  발행인:김용석  편집인:김선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