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마스 이글루시큐리티
03.29
뉴스홈 > 종합/정책
[인사] 카카오뱅크, 이사회 의장 및 공동 대표 선임

   
▲ (왼쪽부터) 한국카카오 김주원 이사회 의장, 이용우·윤호영 공동 대표

[아이티데일리] 카카오뱅크 준비법인인 한국카카오(이하 카카오뱅크)는 이사회를 열고 이사회 의장에 김주원 현 카카오뱅크 이사회 의장을, 대표에는 이용우·윤호영 현 카카오뱅크 공동대표를 재선임했다고 3일 밝혔다.

김 의장은 카카오뱅크 상근 부회장으로서 은행업 본인가 신청을 준비하고 있는 카카오뱅크와 카카오뱅크의 대주주로 은행 지주회사 전환을 준비 중인 한국투자금융지주를 연결할 예정이다. 또 이사회 의장으로서 카카오뱅크의 주주간 의견을 조율하는 역할도 맡는다. 김 의장은 한국투자금융지주 사장을 겸한다.

카카오뱅크는 ICT를 기반으로 금융혁신을 이루면서 금융회사로서의 내부 통제를 확보해야 하는 인터넷전문은행의 특성을 감안해 공동 대표 체제를 선택했다고 밝혔다.

대표로 재선임 된 이용우·윤호영 공동대표는 각각 금융과 ICT 분야의 전문가로 카카오뱅크가 금융당국으로부터 은행업 본인가를 취득한 후에도 공동 대표를 맡는다.

이용우 공동대표는 현대그룹 종합기획실, 동원증권 전략기획실장, 한국투자금융지주 전략기획실장, 한국투자증권 자산운용본부장, 한국투자신탁운용 최고투자책임자(CIO) 등을 역임한 전문가이며, 윤호영 공동대표는 대한화재를 거쳐 ERGO다음다이렉트 경영기획팀장, 다음커뮤니케이션 경영지원부문장, 카카오 모바일뱅크 TFT 부사장을 맡아 금융과 ICT를 연결해 온 전문가다.

카카오뱅크 관계자는 “은행업 예비인가부터 본인가 준비까지 공동 대표이사간의 조화롭고 합리적인 의사결정이 이어졌다”며 “카카오뱅크가 선택한 공동 대표이사 체제는 각 분야의 전문성을 확보하는 동시에 융합과 상호 견제를 통한 혁신적이면서 안정적인 금융 서비스를 제공하자고 하는 인터넷전문은행에 최적인 지배구조”라고 설명했다.

카카오뱅크는 이날 이사회를 통해 주요 임원 선임, 은행으로서 갖춰야할 제반 규칙 및 규정 마련을 위한 정관 변경 등을 완료함에 따라 금융당국에 은행업 본인가 신청서를 제출할 계획이다.
 

인기기사 순위
153-023) 서울시 금천구 가산동 327-32 대륭테크노타운 12차 13층 1314호 (주)ITMG
TEL:02-2029-7200  FAX:02-2029-7220  사업자등록번호:106-86-40304
개인정보/청소년보호책임자:윤현기  등록번호:서울 아 00418  등록일자:2006.10  발행인:김용석  편집인:김선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