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0.17
주요뉴스
뉴스홈 > 문화
컴투스, 2016년 매출 5천억 원 돌파…최대 실적 달성영업이익 1,937억 원, 당기순이익 1,510억 원 기록…해외 매출 비중 86%

   
 
[아이티데일리] 모바일게임 기업 컴투스가 창사 이래 처음으로 연간 매출 5천억 원을 돌파, 최대 실적 기록을 달성했다.

8일 컴투스(대표 송병준)는 2016년 실적발표를 통해 매출 5,156억 원, 영업이익 1,937억 원, 당기순이익 1,510억 원을 기록했다고 밝혔다.

컴투스의 이러한 지난해 실적은 매출, 영업이익, 당기순이익 모두 창사 이후 가장 높은 수치를 기록한 것으로, 전년 대비 각각 19%, 17%, 20% 증가하며 지속적인 성장세를 보이고 있다. 뿐만 아니라 2016년 4분기에만 1,357억 원의 매출을 올리며 분기 최대 기록 역시 새롭게 작성했다.

특히, 한 해 전체 매출의 86%인 4,430억 원, 4분기에만 1,180억 원을 해외에서 거둬들이며 연간 및 분기 최대 해외 실적 기록도 경신했다. 해외매출 성장률은 연간 22% 이상을 달성하며 지속적으로 글로벌 시장 확대 성과를 나타내고 있다. 컴투스는 2017년에도 글로벌 시장 공략을 더욱 강화하며 세계 일류의 모바일게임 기업으로 성장해 나간다는 계획이다.

우선 컴투스는 전 세계적 모바일 IP(지적재산권)로 자리 잡은 ‘서머너즈 워’에 대한 확장을 다각도로 꾀할 방침이다. 한국 모바일게임 최초로 누적 매출 1조원을 눈앞에 두고 있는 ‘서머너즈 워’를 10년 이상 흥행하는 최고의 RPG로 성장시켜 나감은 물론, 현재 개발에 박차를 가하고 있는 ‘서머너즈 워 MMORPG’를 통해 브랜드 파워에 맞는 높은 글로벌 성과를 만들어 나간다는 방침이다.

이와 함께 사내에 ‘IP전략실’을 신설, ‘서머너즈 워’ 중심으로 만화, 애니메이션, 영화 등 다방면에 걸쳐 효과적인 IP 확장을 진행할 예정이다. 또한 다양한 장르의 게임 라인업으로 글로벌 시장을 공략해나간다는 방침이다.

컴투스 관계자는 “RPG 시장 확대를 위해 ‘서머너즈 워 MMORPG’ 뿐만 아니라 ‘프로젝트 S’, ‘히어로즈워2’ 및 북미 유명 콘솔 IP를 활용한 게임 등 자체 개발 대작 프로젝트를 준비 중”이라며, “야구, 낚시, 골프 등 주요 스포츠 장르의 게임도 지속적으로 선보이며 ‘모바일 스포츠 게임 최강자’의 위상을 더욱 강화해나가고, ‘댄스빌’, ‘소울즈’ 같은 샌드박스 및 전략 게임 등도 자사 경쟁력을 한층 더 높여 줄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인기기사 순위
(우)08503 서울특별시 금천구 가산디지털1로 181 (가산 W CENTER) 1713~1715호
TEL : 02-2039-6160  FAX : 02-2039-6163  사업자등록번호:106-86-40304
개인정보/청소년보호책임자:김선오  등록번호:서울 아 00418  등록일자:2007.08  발행인:김용석  편집인:김선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