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0.17
주요뉴스
뉴스홈 > 문화
컴투스-액티비전, ‘스카이랜더스’ 모바일게임 개발 협력실시간 대전 중심 모바일 전략 RPG 개발 중

   
 
[아이티데일리] 컴투스(대표 송병준)는 액티비전퍼블리싱(Activision Publishing)의 게임 IP(지식재산권)를 활용하는 글로벌 모바일게임 사업 계약을 체결했다고 13일 밝혔다.

액티비전은 세계적인 게임 기업 액티비전 블리자드의 계열사로 ‘스카이랜더스(Skylanders)’, ‘콜 오브 듀티(Call of Duty)’, ‘데스티니(Destiny)’ 등 전 세계적으로 인기를 얻고 있는 다양한 게임을 서비스하고 있다.

양사의 이번 계약을 통해 액티비전은 글로벌 인기 게임의 IP를 제공하고, 컴투스는 이를 통한 모바일게임 제작과 전 세계 서비스를 맡게 된다. 양사는 완성도 높은 게임 개발과 성공적인 글로벌 서비스를 위해 상호 최선의 협력을 다하기로 협약하고, 최고의 경쟁력을 만들어 나간다는 계획이다.

양사가 이번 계약을 통해 선보일 게임은 액티비전의 대표적인 비디오 게임 ‘스카이랜더스’를 기반으로 한 모바일게임이다. ‘스카이랜더스’는 게임과 완구를 결합한 ‘토이즈 투 라이프(toys-to-life)’ 장르를 개척하며 전 세계적으로 35억 달러를 넘어서는 매출을 기록한 세계 11번째 규모의 콘솔 프랜차이즈 게임이다. 게임과 연동되는 피규어도 3억 개 이상 판매됐으며, 최근에는 온라인 방송 서비스 넷플릭스를 통해 애니메이션으로 제작돼 전 세계에 방영되는 등 IP 가치가 확대되고 있다.

컴투스는 ‘스카이랜더스’ 모바일게임을 유저 간 실시간 대전을 중심으로 하는 ‘리얼타임 턴 방식’의 전략 RPG(역할수행게임) 장르로 개발하고 있으며, 2018년 상반기 출시를 통해 본격적으로 글로벌 시장을 공략해나간다는 계획이다.

액티비전 관계자는 “모바일게임 회사는 무수히 많지만 동서양을 막론하고 글로벌한 성과를 내는 회사는 극히 드물다. 전 세계 시장을 상대로 뛰어난 게임 개발 및 라이브 서비스 역량을 이미 입증한 컴투스와의 협업에 대해 기대하고 있다”고 밝혔다.

컴투스 관계자는 “세계적인 게임 회사인 액티비전과 협력하게 돼 기쁘다. 컴투스의 글로벌 모바일게임 역량과 액티비전의 강력한 IP 파워를 결합해 성공적인 사업 모델을 만들어나가겠다”며, “양사는 이를 시작으로 다양한 프로젝트에 대한 협력으로 발전시켜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한편, 컴투스는 세계 최고의 RPG로 자리매김 한 ‘서머너즈 워’ IP를 MMORPG 등으로 다양하게 확장하는 것을 비롯해 여러 게임 라인업으로 자체 글로벌 IP를 확대해나가며, 여기에 외부 글로벌 유력 IP도 지속적으로 확보해감으로써 세계 일류의 모바일게임 기업으로 더욱 성장해 나간다는 전략이다.

인기기사 순위
(우)08503 서울특별시 금천구 가산디지털1로 181 (가산 W CENTER) 1713~1715호
TEL : 02-2039-6160  FAX : 02-2039-6163  사업자등록번호:106-86-40304
개인정보/청소년보호책임자:김선오  등록번호:서울 아 00418  등록일자:2007.08  발행인:김용석  편집인:김선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