09.26
뉴스홈 > 모바일
카카오, 은행업 본인가 획득…‘카카오뱅크’ 본격 시동모바일 통한 완결된 금융 서비스 제공…이르면 올해 상반기 말 오픈 예정

   
▲ 한국카카오가 은행업 본인가를 획득, 본격적인 카카오뱅크 준비에 나선다.

[아이티데일리] 국내 제2호 인터넷전문은행이 출범했다. 이로써 IT 기반 비대면 금융 거래가 더욱 활성화될 것으로 전망된다.

5일 금융위원회(위원장 임종룡) 정례회의에서 카카오뱅크 준비법인 한국카카오(대표 이용우, 윤호영)가 은행업 본인가를 획득했다. 이번 은행업 인가에 따라 법인명을 ‘한국카카오은행’으로 변경하고, 약칭으로는 ‘카카오뱅크(kakaobank)’를 사용한다.

카카오뱅크는 ‘연결하고(connect), 확장하고(broaden), 나누는(share)’ 금융 실현을 강조하며 ▲거래비용절감 및 편의성 제고 ▲신용평가 및 중금리 대출 혁신 ▲고객 혜택 증대 ▲고객 경험 향상 등을 주요 과제로 삼고 차별화 될 수 있는 경쟁력을 갖춘 금융 상품·서비스 개발에 집중해왔다.

이용우·윤호영 카카오뱅크 공동대표는 “기존 은행 서비스에 대한 분석을 바탕으로 고객들이 보다 간편한 거래 절차를 통해 더 큰 혜택을 누릴 수 있는 금융 상품·서비스를 준비해 왔다”며, “일상생활에서 금융소비자들에게 쓰임이 많은 편한 은행을 선보이겠다”고 말했다.

   
▲ 카카오뱅크는 ‘하나의 모바일 앱’을 통한 완결된 금융 서비스 제공을 목표로 한다.

향후 카카오뱅크는 하나의 모바일앱(One Mobile App)만으로 완결된 금융 서비스를 제공할 계획이다. 별도의 추가 앱 설치와 공인인증서 없는 비대면 실명확인을 통해 언제 어디서나 계좌개설부터 여신·수신 이용은 물론, 카카오톡을 기반으로 간편 송금과 해외 송금도 지원하게 된다.

윤호영 카카오뱅크 공동대표는 “본인인증 후 계좌개설까지 7분 내외면 가능할 정도로 거래 프로세스를 개선했다”며, “대출 서비스도 스크래핑(Scrapping) 기법 등을 활용해 무방문·무서류 제출 방식으로 실행할 계획”이라고 설명했다.

카카오뱅크는 고객 혜택을 확대하고 일상에서 쓰임이 높은 은행으로 자리 잡기 위해 카카오, 이베이(G마켓, 옥션), 넷마블, YES24 등 카카오뱅크의 주주사들을 비롯해 다양한 기업들과의 제휴를 확대해나가며, 이를 통해 모바일라이프(Mobile Life)와 카카오뱅크를 연결하겠다고 밝혔다.

   
▲ 카카오뱅크는 경쟁력 있는 금리와 수수료는 물론, 간편 결제 및 신용카드 사업 추진을 통해 고객 편의 확대에도 적극적으로 나서겠다고 밝혔다.

또한 금리 및 수수료 등 가격 부분에서도 차별적인 경쟁력을 갖춘 상품을 선보이겠다고 강조했다. 비대면 모바일 중심의 영업을 통해 절감한 비용을 고객에게 돌려주겠다는 것이다.

특히 중신용자를 대상으로 한 중금리 대출은 한 자릿수 금리로 제공할 계획이다. 이를 위해 카카오뱅크는 전 금융권 데이터와 비(非)금융정보를 더하고 머신러닝(Machine Learning) 기법을 결합한 신용평가모델을 구축하고, 주주사 및 통신사 데이터 등을 활용해 이를 고도화할 예정이다.

이용우 카카오뱅크 공동대표는 “비용 절감 효과를 고객 혜택으로 돌려주기 위해 경쟁력 있는 수준의 수신 금리와 합리적인 수준의 대출 금리를 계획하고 있다”며 “송금을 비롯한 지급결제 부분에서도 현저히 낮은 수준의 수수료로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고객 편의 확대와 혜택 증대를 위해 신용카드 사업도 함께 추진한다. 축적된 신용카드 거래 정보를 통해 마련한 빅데이터는 금융 소비자의 소비패턴 파악을 통한 맞춤형 서비스 제공 등 금융 서비스 혁신의 밑바탕으로 쓰일 예정이다.

   
 

카카오뱅크가 이날 공개한 심벌(symbol)은 뱅크(Bank)의 ‘B’에 ‘나’를 뜻하는 ‘I’를 넣어 ‘나만의 은행’이라는 의미를 담았다. 사람과 은행의 만남이 더 쉽게 더 자주 일어나고, 사용자 중심의 혁신적인 기술을 통해 일상 속 어떤 순간에도 유용한 ‘내가 중심이 되는 은행’을 만들어가겠다는 의미다.

카카오뱅크는 서울역 부근에 모바일뱅킹센터(고객상담센터)를 마련하고 실시간 고객 상담서비스를 제공한다. 고객 상담서비스의 완결성과 전문성을 높이기 위해 금융권 3년 이상 경력을 가진 53명을 정규직으로 선발했다.

고객 상담서비스는 카카오톡을 통한 실시간 채팅과 전화 등을 통해 이용할 수 있다. 고객의 재정관리, 맞춤형 금융상품 추천 등 고객 서비스 고도화도 진행한다. 카카오뱅크는 빅데이터와 인공지능(AI) 학습을 기반으로 하는 금융 봇(Bot) 서비스도 선보일 계획이다.

카카오뱅크는 보안 강화를 위해 주민등록번호를 비롯한 개인식별정보·비밀번호·생체정보 등의 암호화와 물리적인 망분리 시스템을 갖추는 등 본격적인 금융 서비스 제공에 앞서 고객정보 보호 체재 구축에 만전을 기하고 있다.

카카오뱅크는 앞으로 금융상품서비스 개발을 마무리하고 내·외부 금융거래 전산망 및 IT에 대한 최종 점검 및 실거래 테스트를 거치는 등, 본격적인 금융 서비스 제공을 위해 최종 조정에 들어간다. 카카오뱅크 측은 이르면 올해 상반기 말부터 금융 서비스 제공이 가능해질 것으로 전망했다.

한편, 금융위원회는 인터넷전문은행의 안착을 위해 IT 기업이 주도적으로 경영에 참여할 수 있도록 은산분리의 예외를 담은 입법이 조속히 추진되도록 전력한다는 방침이다.

인기기사 순위
153-023) 서울시 금천구 가산동 327-32 대륭테크노타운 12차 13층 1314호 (주)ITMG
TEL:02-2029-7200  FAX:02-2029-7220  사업자등록번호:106-86-40304
개인정보/청소년보호책임자:팽동현  등록번호:서울 아 00418  등록일자:2007.08  발행인:김용석  편집인:김용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