07.28
뉴스홈 > 문화
1세대 게임개발사 ‘손노리’ 부활…로이게임즈, 사명 변경‘화이트데이’ 등 다양한 라인업 출시 준비…“대한민국 개발사의 자존심으로 거듭날 것”

   
 
[아이티데일리] 지난 1992년 설립 이래 ‘어스토니시아 스토리’, ‘화이트데이’, ‘악튜러스’ 등 다양한 작품을 선보이며 대한민국 게임 업계를 이끌었던 손노리(SONNORI)가 설립 25년 만에 부활의 날갯짓을 펼친다.

14일 글로벌 멀티플랫폼 게임 기업 카카오게임즈(각자대표 남궁훈, 조계현)의 계열사 로이게임즈(대표 이원술)는 사명을 ‘손노리’로 변경한다고 밝혔다. 이로써 손노리는 지난 1992년 7월 14일 설립 이후 정확히 25주년이 되는 날에 새로운 탄생을 알리게 됐다.

손노리는 대한민국의 대표적인 1세대 PC게임 개발사 중 하나로, 지난 1992년 설립해 20년이 넘는 세월 동안 ‘어스토니시아 스토리’, ‘다크사이드 스토리’, ‘포가튼사가’, ‘악튜러스’, ‘화이트데이’ 등 게이머들의 호평을 받아온 작품들을 다소 선보여 왔다. 또한 2017년 현재에도 손노리 출신 개발자 및 관계자들이 다수 업계 중핵에서 활약하고 있어, 사실상 대한민국 게임 역사를 논하는 데 있어 빼놓을 수 없는 거목(巨木)이라고 할 수 있다.

손노리는 모바일과 콘솔, 차세대 가상현실 플랫폼인 VR 등 다양한 플랫폼을 통해 여러 종류의 신작들을 준비하고 있다. 이를 통해 PC와 모바일, 콘솔을 아우르면서 ‘재미 있는 게임’을 만들 줄 아는 대한민국 개발사의 자존심으로 거듭나기 위해 최선을 다한다는 계획이다.

이원술 손노리 대표는 “손노리가 설립된 지 정확히 25주년이 되는 날에 새로운 손노리의 시작을 알리게 돼 정말 감회가 남다르다. 다시 시작할 수 있게 된 것은 결국 지금까지 많은 성원을 보여준 게이머 여러분들 덕분이라고 생각한다. 감사하다는 말을 전하고 싶으며, 앞으로도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이어 이원술 대표는 “오는 8월 22일에 발매되는 ‘화이트데이: 학교라는 이름의 미궁’에 대해 많은 기대와 관심을 부탁하며, 이후로도 다양한 작품들을 준비가 되는대로 순차적으로 선보이도록 하겠다”고 덧붙였다.

손노리는 사명 변경을 알림과 동시에 오는 8월 22일 플레이스테이션4(PlayStation4) 및 PC용으로 발매 예정인 공포 게임 ‘화이트데이: 학교라는 이름의 미궁’ 트레일러를 새롭게 공개했다. 이번 트레일러는 새로운 캐릭터 ‘유지민’을 비롯해 게임의 새로운 이벤트 씬 등 지난 2001년 선보인 원작과 2015년에 선보인 모바일 리메이크 버전과 다른 점들을 집중적으로 확인할 수 있다.

인기기사 순위
153-023) 서울시 금천구 가산동 327-32 대륭테크노타운 12차 13층 1314호 (주)ITMG
TEL:02-2029-7200  FAX:02-2029-7220  사업자등록번호:106-86-40304
개인정보/청소년보호책임자:팽동현  등록번호:서울 아 00418  등록일자:2006.10  발행인:김용석  편집인:김선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