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0.19
뉴스홈 > 보안/해킹
세종텔레콤, ‘보안솔루션’ 신규사업 진출트루컷시큐리티에 투자…‘트로이컷’ 독점 판매
   
▲ 세종텔레콤이 트루컷시큐리티에 투자하고 보안솔루션 사업에 진출한다.

[아이티데일리] 세종텔레콤(대표 김형진, 서종렬)은 보안 솔루션 전문기업 트루컷시큐리티(대표 심재승)에 투자, 랜섬웨어 악성행위 차단 보안솔루션 신규사업에 진출한다고 26일 밝혔다.

세종텔레콤의 보안솔루션 사업진출은 전세계적으로 확산된 랜섬웨어 공격 피해로 각종 악성 행위를 차단 가능한 솔루션에 대한 수요가 급증해 결정하게 됐다. 이번 투자를 통해 트루컷시큐리티의 2대 주주이자 보안솔루션 판매 전권을 넘겨받게 된 세종텔레콤은 향후 안심번호 등 기존 통신 부가서비스와 연계한 통합 솔루션 발굴 및 ICT 관련 신기술, 신사업을 확대해 나갈 계획이다.

세종텔레콤이 투자를 결정한 트루컷시큐리티는 컴퓨터 동작원리(사용자입력 유무)를 분석해 악성 행위를 근원적으로 차단하는 ‘비접촉명령차단기술(Non-Click Command Locking)’ 특허를 보유하고, 이를 바탕으로 설계된 보안솔루션을 총 130여 개의 국가 주요 기관 및 공공기관, 금융업계, 방산업계, 기업체 등에게 제공하고 있다.

대표상품인 ‘트로이컷’은 자료유출, 암호화, 파괴 등 다양한 방식으로 진화 중인 공격을 모두 선제 방어 가능한 제품으로, 사고축적, 패스워드유출차단, 매체제어, 메일‧메신저‧인터넷‧출력보안, 화이트리스트, 스마트백업 기능까지 지원한다. 독점판매권을 딴 세종텔레콤은 영업 개시 직후 벌써 30여 개의 기업이 해당 솔루션 도입을 검토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임기채 세종텔레콤 영업부문 부사장은 “세계 500대 기업들이 연 평균 300억 원에 달하는 비용을 사이버 보안에 지출하고 있음에도 불구하고, 그 피해는 전혀 감소하고 있지 않다”며, “트루컷시큐리티의 보안기술을 기반으로 해외 진출 역시 적극 추진 예정”이라고 밝혔다. 이어 “세종텔레콤은 앞으로도 4차 산업혁명 시대의 미래 성장엔진을 확충하기 위해 다각도로 노력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인기기사 순위
153-023) 서울시 금천구 가산동 327-32 대륭테크노타운 12차 13층 1314호 (주)ITMG
TEL:02-2029-7200  FAX:02-2029-7220  사업자등록번호:106-86-40304
개인정보/청소년보호책임자:팽동현  등록번호:서울 아 00418  등록일자:2007.08  발행인:김용석  편집인:김용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