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2.16
뉴스홈 > 모바일
SK텔레콤, SK텔링크 완전자회사 편입…“신사업 발굴”SK텔레콤 AI·IoT·빅데이터·홈 사업과 SK텔링크 유선연계상품 및 보안 사업 시너지 노려

   
 
[아이티데일리] SK텔레콤이 SK텔링크 지분 100% 확보를 통한 완전자회사 편입을 추진하고, 양사 시너지를 강화해 신규 사업 발굴에 나선다.

29일 SK텔레콤(사장 박정호)과 SK텔링크(사장 윤원영)는 각각 이사회를 개최, 주식의 포괄적 교환을 통한 SK텔링크 완전자회사 편입을 결의했다고 밝혔다.

지난 28일 열린 양사 이사회 결의에 따라, SK텔레콤은 현재 보유 지분 85.86% 이외 잔여 지분 전량을 취득하고 SK텔링크는 자사주 5.55%를 소각한다. SK텔레콤과 SK텔링크의 주식 교환 비율은 1:1.0687714이다. SK텔링크 소액주주 보유지분 전량이 현금으로 교환되며, 교환가격은 1주당 270,583원이다.

SK텔레콤은 국제전화나 기업용 유선통신 등 주요 사업에서 SK텔링크가 꾸준한 성과를 거두고 있으나, 신규 사업모델 발굴 등에 있어 양사의 시너지를 보다 강화하는 체계를 갖추기 위해 완전자회사 편입을 추진하게 됐다고 설명했다.

양사는 SK텔레콤의 핵심 자산인 인공지능(AI), 사물인터넷(IoT), 빅데이터, 홈사업 등과 SK텔링크의 주요 사업인 유선연계상품과 보안 등을 연결, 신규 사업모델 발굴을 적극 추진할 계획이다.

편입 절차는 오는 11월 SK텔레콤 이사회 및 SK텔링크 주주총회에서 주식교환이 최종 승인되면 12월 편입이 완료된다. SK텔링크는 비상장회사로 별도의 상장 폐지 절차는 없다.

한편, SK텔레콤의 완전자회사인 SK테크엑스와 엔트릭스도 지난 27일 각각 이사회를 열고 양사 합병을 결의했다. SK테크엑스는 엔트릭스의 미디어 솔루션 기술 및 전문개발 인력을 더해 ‘뉴 테크 컴퍼니(New Tech Company)’로 경쟁력을 키워갈 예정이다.

인기기사 순위
153-023) 서울시 금천구 가산동 327-32 대륭테크노타운 12차 13층 1314호 (주)ITMG
TEL:02-2029-7200  FAX:02-2029-7220  사업자등록번호:106-86-40304
개인정보/청소년보호책임자:김선오  등록번호:서울 아 00418  등록일자:2007.08  발행인:김용석  편집인:김용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