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1.24
뉴스홈 > 비즈니스IT
“전체 기업 80%가 AI에 투자…도입 시 상당한 장벽 예상”테라데이타, AI 기술 인식 조사 결과 발표

   
 
[아이티데일리] 한국테라데이타가 인공지능(AI) 기술에 대한 인식 조사 보고서를 18일 발표했다.

보고서에 따르면 전 세계 기업의 80%가 AI에 투자하고 있으며, 비즈니스 리더 3명 중 1명은 경쟁사에 대응하기 위해 향후 36개월간 더 많은 투자를 해야 한다고 인식하는 것으로 조사됐다. 또한 기업들은 AI 도입 시에 상당한 장벽을 예상하고 있으며, 이를 효율화 및 조율할 수 있는 최고 AI책임자(Chief AI Officer, CAIO)에게 새로운 C레벨 지위를 부여하겠다고 밝혔다.

응답자들이 AI로부터 가장 큰 효과를 거둘 것으로 기대하는 산업은 ▲IT 기술 및 통신(59%) ▲비즈니스 및 전문 서비스(43%) ▲고객 서비스 및 금융 서비스(32%) 순이었으며, AI를 통해 매출을 올릴 것으로 기대하는 과제는 ▲제품 혁신·연구 개발(50%) ▲고객 서비스(46%) ▲공급망 및 운영(42%) 순으로 나타났다.

또한 AI는 채택률이 높고 기업들이 AI의 가치 실현을 기대하는 만큼, 향후 사용될 수 있는 기회가 매우 광범위하다. 응답자의 80%는 이미 조직에서 AI가 사용되고 있다고 답했고, 42%는 비즈니스 전반에 걸쳐 향후에 사용될 분야가 많다고 답변했다.

또한 전체 기업의 30%는 아직까지 충분한 투자를 하지 않고 있으며, 향후 36개월간 AI에 대한 투자를 확대해야한다고 답했다. 조사 대상 기업들이 현재 AI 기술에 투자하는 금액은 평균 674만 달러이며, 아태지역 기업들의 투자 금액은 평균 825만 달러로 전 세계 평균보다 높게 나타났다.

대부분의 응답자들은 AI 채택 및 ROI 실현에 있어 장애물이 존재한다는 사실을 인식하고 있다. IT 인프라 부족(40%)과 숙련된 인력 부재(34%)가 AI 도입에 장애물이 되고 있으며, 구현 예산 부족(30%), 정책 관련 복잡성, 규정 및 권리(28%), 고객 기대에 미치는 영향(23%)이 그 뒤를 이었다. 응답자의 28%만이 충분히 교육받은 인력을 확보하고 있다고 답했다.

반면 비즈니스 리더들은 AI 및 자동화가 직원 사기에 미칠 악영향에 대해서는 크게 우려하지 않고 있었다. 응답자의 20%만이 이를 장애물로 꼽았으며, AI 비즈니스 사례 창출에 대해 우려하는 것은 19%에 불과했다.

아울러 현재 47%의 CIO와 43%의 CTO가 AI 도입 및 전략 수립을 지휘하고 있으나, 응답자의 62%는 향후 비즈니스 프랙티스 전반에서 전략을 수립하는데 AI가 크게 관여할 것을 고려해 기업 전반에서 AI를 조율 및 지휘하는 CAIO가 필요하다고 답했다.

테라데이타 측은 기술 기업들이 지난 몇 년간 강력한 솔루션 및 비즈니스 전략으로 AI를 약속해 왔으며, 이번 조사결과는 기업들이 AI 도입의 이점을 실현하고 있다는 사실을 보여준다고 설명했다.

아티프 쿠레이시(Atif Kureishy) 씽크빅 부사장은 “이번 보고서에서 나타난 중요한 트렌드는 오늘날 기업들이 AI를 전략적인 우선순위로 삼아 각 산업 분야에서 경쟁우위를 확보하고 있다는 점”이라며, “AI 기술의 잠재력을 최대한 활용하고 ROI를 극대화하기 위해서는 기업들이 핵심 전략을 수정해 AI가 회의실에서 실제 활용되도록 해야 한다”고 말했다.

한편, 이번 보고서는 IT 시장조사 전문기관 밴슨본이 전 세계 260개의 대규모 조직을 대상으로 실시한 조사결과를 토대로 하고 있다.

인기기사 순위
153-023) 서울시 금천구 가산동 327-32 대륭테크노타운 12차 13층 1314호 (주)ITMG
TEL:02-2029-7200  FAX:02-2029-7220  사업자등록번호:106-86-40304
개인정보/청소년보호책임자:팽동현  등록번호:서울 아 00418  등록일자:2007.08  발행인:김용석  편집인:김용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