알서포트 스쿱정보통신 지티원 비젠트로 알티베이스 데이터스트림즈 가온아이 마크애니 인프라닉스 파수닷컴 포시에스
04.22
뉴스홈 > 문화
카카오게임즈, ‘배틀그라운드’ 내달 14일 정식 서비스 실시미디어 쇼케이스서 서비스 전략 발표
   
▲ ‘배틀그라운드’ 미디어 쇼케이스에서 발표하는 김상구 카카오게임즈 이사

[아이티데일리] ‘플레이어언노운스 배틀그라운드(이하 배틀그라운드)’의 정식 서비스가 내달 14일 오픈된다.

24일 카카오게임즈(각자대표 남궁훈, 조계현)는 ‘배틀그라운드’(개발사 펍지주식회사, 대표 김창한)의 미디어 쇼케이스를 개최하고 서비스 전략을 발표했다.

‘배틀그라운드’는 최대 100명의 이용자가 고립된 섬에 떨어져 각종 무기와 차량 등을 전략적으로 활용해 최후의 1인 혹은 1팀이 살아남을 때까지 생존 싸움을 벌이는 ‘배틀로얄’ 게임이다. 이 게임은 올 3월‘'스팀(Steam)’을 통해 유료 테스트 버전(Early Access)으로 글로벌 시장에 먼저 출시됐다.

카카오게임즈는 이날 행사에서 서비스 일정과 판매 방식, 서버 운영 방안 등 내용들을 공개했다. 또 ‘배틀그라운드’의 재미를 보다 많은 이용자들에게 알리기 위한 전략을 PC방 서비스, 각종 행사 개최 및 지원, 15세 이용가 버전 등으로 나눠 발표했다.

먼저, 카카오게임즈는 내달 14일 다음게임 포털 내에 ‘배틀그라운드’ 공식 홈페이지를 개설하고, 서비스를 시작할 예정이다. 또한, 카카오게임즈가 운영하는 전국 다음게임 프리미엄 PC방을 통해 게임을 구매하지 않은 이용자들도 ‘배틀그라운드’를 플레이 할 수 있다.

카카오게임즈의 ‘배틀그라운드’는 기존 스팀 버전과 동일한 콘텐츠로 서비스되며, 서버 역시 카카오게임즈 이용자들과 글로벌 이용자들이 한데 어우러져 보다 즐겁게 플레이 할 수 있도록 통합 서버로 운영된다. 판매 가격은 스팀과 같은 32,000원으로 책정됐다.

서비스 시작에 앞서 지난 17일부터 티저 사이트에서 사전 예약 프로모션이 진행되고 있다. 프로모션에 참여하는 이용자들은 캐릭터를 꾸밀 수 있는 스킨 아이템을 받을 수 있으며, 게임 접속은 서비스가 시작되는 내달 14일부터 가능하다.

‘배틀그라운드’ 정식서비스 시작과 함께 카카오게임즈가 운영하는 전국 1만 2천 여 개의 다음게임 프리미엄 PC방에서도 ‘배틀그라운드’를 만나볼 수 있게 된다. 이로써 PC방 이용자들은 게임을 구입하지 않더라도 설치 과정 등의 번거로움 없이 게임을 즐길 수 있을 뿐만 아니라, PC방에 특화된 혜택도 누리게 된다.

가맹 PC방 사업자 대상 유료화의 경우 업계 최장인 약 2개월간의 무료 프로모션을 거치고, 이후에는 PC방 방문객들이 게임을 사용한 만큼 정해진 요금을 지불하는 종량제 방식을 채택할 예정이다.

카카오게임즈는 각종 대회와 랜파티, 이벤트 등 다양한 형태와 규모의 오프라인 행사를 적극적으로 개최하고 지원해 나갈 계획이다. 이를 통해, 많은 이용자들이 직접만나 게임을 함께 플레이 하면서 자유롭게 소통하고 풍성한 혜택도 나누며, 즐거움을 배가시킬 수 있는 기회를 자주 마련한다는 방침이다.

여기에, ‘카카오톡’은 물론, ‘페이스북’ 등의 SNS 채널, 음성 채팅 프로그램 ‘디스코드’, 스트림 방송 등을 활용해, ‘배틀그라운드’를 많은 이용자들에게 전파할 계획이다.

카카오게임즈는 기존 청소년 이용 불가 등급 ‘배틀그라운드’를 서비스하는 한편, 15세 이상 이용자가 즐기기에 적합한 연출로 조정된 ‘배틀그라운드 15세 이용가’도 선보일 예정이다. ‘배틀그라운드 15세 이용가’는 이미 등급 결정을 받았으며, 기본적으로 동일한 콘텐츠로 구성돼 2018년 1분기 중 출시를 목표로 하고 있다.

‘배틀그라운드’ 사업을 총괄하는 김상구 카카오게임즈 이사는 “카카오게임즈는 보다 많은 이용자들이 배틀그라운드를 즐길 수 있도록 저변을 확대하고, 양질의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모든 분야에서 최선을 다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인기기사 순위
153-023) 서울시 금천구 가산동 327-32 대륭테크노타운 12차 13층 1314호 (주)ITMG
TEL:02-2029-7200  FAX:02-2029-7220  사업자등록번호:106-86-40304
개인정보/청소년보호책임자:김선오  등록번호:서울 아 00418  등록일자:2007.08  발행인:김용석  편집인:김용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