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2.11
뉴스홈 > 비즈니스IT
오토데스크, ‘퓨전 360’ 관련 주요 업데이트 발표‘애니캐드’ 적용 및 신규 제품 출시, 테크 프리뷰 서비스 확장 등 공개

   
▲ ‘퓨전 360’에 새로이 적용될 ‘애니캐드’ 프리뷰 기능

[아이티데일리] 오토데스크(대표 최기영)가 14일부터 16일까지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개최된 ‘오토데스크 유니버시티 2017’에서 자사 ‘퓨전 360(Fusion 360)’ 관련 주요 개선 내용을 발표했다.

‘퓨전 360’은 단일 클라우드 플랫폼에서 제품 개발 과정 전체를 통합시켜주는 3D 캐드, CAM 및 CAE 전문 소프트웨어다. 이번 업데이트를 통해 먼저 제품 설계 및 제조 컬렉션에서 차별화된 상호운용성을 구현할 수 있는 ‘애니캐드(AnyCAD)’가 탑재된다.

이로써 제품 개발 과정에서 데스크톱·클라우드·웹브라우저 등 어떤 캐드 시스템 환경에서도 원하는 툴을 활용할 수 있으며, ‘솔리드웍스(Solidworks)’ 데이터를 ‘오토데스크 인벤터’ 및 ‘퓨전 360’에서 사용할 수 있게 됐다. 또한 기존 ‘인벤터’가 제공하던 ‘지멘스NX’, ‘PTC 크레오’ 및 기타 비공유 데이터(non-native data) 등 주요 파일 형식을 가져올 수 있다.

내년도 ‘퓨전 프로덕션’ 출시 계획 또한 발표됐다. ‘퓨전 프로덕션’은 스마트 팩토리 구현 및 효율성 향상을 위한 신규 솔루션으로, IIoT 기반의 분석 기능이 탑재돼 생산 과정에서 발생하는 데이터를 실시간으로 확인 및 분석할 수 있다. 또한 설계자는 다운스트림 프로세스를 확인해 설계의 제조 가능성을 향상시키고 생산성을 제고할 수 있다.

아울러 ‘오토데스크 제너레이티브 디자인(Autodesk Generative Design)’의 테크 프리뷰 서비스가 확대된다. 이는 ‘넷팹 얼티메이트(Netfabb Ultimate)’ 및 ‘퓨전 360 얼티메이트’ 구독자에 한해 제공되며, 클라우드에 기반해 기존에 알려지지 않은 솔루션까지 활용해 엔지니어의 역량을 강화할 수 있다.

‘오토데스크 제너레이티브 디자인’은 설계 옵션의 신속한 생성과 개발을 지원해 설계팀이 가격과 성능 사이의 균형을 찾을 수 있도록 돕는다. 제조 가능성이 설계 기준의 일부분으로 미리 설정되며, 시뮬레이션 및 최적화가 작업 프로세스에 포함돼 엔지니어가 별도로 진행해야 하는 작업량을 줄인다.

인기기사 순위
153-023) 서울시 금천구 가산동 327-32 대륭테크노타운 12차 13층 1314호 (주)ITMG
TEL:02-2029-7200  FAX:02-2029-7220  사업자등록번호:106-86-40304
개인정보/청소년보호책임자:김선오  등록번호:서울 아 00418  등록일자:2007.08  발행인:김용석  편집인:김용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