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0.23
주요뉴스
뉴스홈 > 비즈니스IT
한글과컴퓨터 3년 만에 이익률 30%대 회복지난해 동기보다 매출 12% 감소 불구 조직개편으로 이익 증가





한글과컴퓨터가 2003년 이후 처음으로 이익률이 30%대를 회복했다.

한글과컴퓨터는 3일 2003년 이후 10%대의 이익률에 그쳤던 실적이 올 상반기에는 61억원의 영업이익을 올리며 약 31%의 영업이익율을 기록했다고 밝혔다.

한컴은 이같은 이익률 호조는 지난 1월부터 진행한 조직개편에 따른 후속 효과라는 평가다. 조직개편으로 사업 집중이 가능했다는 분석이다.
백종진 사장은 "조직 효율화를 위해 꾸준히 변신을 시도할 것"이라며 "이같은 상승세가 하반기까지 이어져 알짜기업으로 내실을 다지게 될 것"이라고 말했다.

한컴은 지난해 상반기 223억 원의 매출보다 12% 감소한 197억 원의 매출을 기록했다. 그러나 영업이익은 전년도 상반기 대비 40억 원에서 61억 원(52% 증가), 경상이익은 30억 원에서 54억 원(82% 증가)을 기록했다. 또한 상반기 당기순이익의 경우 전년 동기 26억 원에서 65억 원을 기록, 152% 상승곡선을 그려냈다.

한컴은 이같은 순이익 구조를 이어가기 위해 당초 목표 매출였던 530억 원에서 480억 원으로 목표 매출을 수정했다. 이에 대해 한컴 관계자는 "사업군 재조정에 따라 신규 사업분야를 매출에서 제외시켰기 때문"이라고 설명했다.
인기기사 순위
여백
여백
(우)08503 서울특별시 금천구 가산디지털1로 181 (가산 W CENTER) 1713~1715호
TEL : 02-2039-6160  FAX : 02-2039-6163  사업자등록번호:106-86-40304
개인정보/청소년보호책임자:김선오  등록번호:서울 아 00418  등록일자:2007.08  발행인:김용석  편집인:김선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