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0.19
뉴스홈 > 모바일
LG유플러스, 신성장동력으로 드론 사업 육성제22기 정기 주주총회 진행

   
▲ 권영수 LG유플러스 부회장

[아이티데일리] LG유플러스(부회장 권영수)는 16일 서울 용산사옥 지하 대강당에서 ‘제22기 정기 주주총회’를 개최해 주당 배당금 상향 조정 결정하고 2018년 사업계획을 밝혔다.

LG유플러스는 지난해 경영목표에 대해 3% 이상의 서비스 수익 증대를 통한 재무구조 개선으로 기업의 시장가치 증대와 주주가치 제고를 약속한 바 있다. 실제로 2017년 LG유플러스 순차입금 비율은 전년 대비 20.8%p 감소한 54.7%를 기록했으며, 부채비율은 전년 대비 20.3%p 감소한 128.1%를 기록하며 재무구조가 개선됐다.

제22기 주주총회에서는 감사보고, 영업보고 및 2017년 재무제표 승인, 정관 일부 개정, 이사/감사위원 선임, 이사 보수한도 승인 등에 대한 의결이 진행됐다. 이번 주주총회에서는 2017년 서비스매출 9조 4,062억 원, 영업이익은 8,263억 원, 당기순이익 5,471억 원 등을 달성한 재무제표를 승인했다.

수익 개선 영향 등으로 당기순이익은 전년 대비 11.0% 증가, 보통주 1주당 현금배당을 작년 350원에서 14.3% 증가한 400원으로 상향 지급하기로 결정했다. 배당금 총액은 1,746억 원이다.

정관에는 이동통신망을 활용한 사업 다각화를 목적으로 ‘무인비행장치(관련 모듈 포함)의 구입, 제조, 판매 및 대여업, 정비, 수리 또는 개조 서비스, 무인비행장치사용사업 등’이 추가됐다. LG유플러스는 최근 맞춤형 LTE 드론부터 클라우드 관제 및 종합 보험까지 한 번에 제공하는 ‘LTE 드론 토털 서비스’를 선보이는 등 드론 사업을 신성장 동력으로 육성, 점차 확대해 나갈 계획이다.

이와 함께 LG유플러스는 기타비상무이사로 하현회 LG 대표이사 부회장과 사외이사로 선우명호 한양대 미래자동차공학과 교수, 정하봉 홍익대학교 전자전기공학부 교수를 재선임했다. 선우명호 교수와 정하봉 교수는 감사위원을 겸임한다.

이날 주주총회에서 권영수 LG유플러스 부회장은 “올해는 차별화된 서비스와 전략적 제휴를 통해 홈미디어와 IoT에서 확실한 일등으로 자리매김할 것”이라며, “5G망의 효율적인 구축 및 운영 역량 확보를 위해 착실히 준비하고, 새롭고 혁신적인 5G 서비스 발굴에 힘쓰겠다”고 말했다.

이어 권 부회장은 “드론, 지능형 CCTV, AR/VR, 모바일 IoT 등 신규 사업에서도 철저한 준비와 강한 실행력으로 시장을 선도할 것”이라며, “지난 해 LG유플러스가 차별적 고객가치로 목표한 경영계획을 초과 달성했듯 올해도 혁신적인 변화와 도전을 통해 더 나은 경영성과로 보답하겠다”고 덧붙였다.

인기기사 순위
(우)08503 서울특별시 금천구 가산디지털1로 181 (가산 W CENTER) 1713~1715호
TEL : 02-2039-6160  FAX : 02-2039-6163  사업자등록번호:106-86-40304
개인정보/청소년보호책임자:김선오  등록번호:서울 아 00418  등록일자:2007.08  발행인:김용석  편집인:김선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