08.22
주요뉴스
뉴스홈 > 컴퓨팅
SK C&C, 성과보상금으로만 억대 직원 출현이달부터 프로젝트 인센티브, 신규사업 성과보상 프로그램 시행
SK C&C(사장 윤석경, www.skcc.com)에서 성과보상금으로만 억대 직원이 나올 전망이다.

부러움의 대상은 SI사업부문의 내비게이션 사업팀. 내비게이션 사업팀은 지난 8일에 도입된 '신규사업 성과보상 프로그램'의 첫 수혜자다.

신규사업 성과보상 프로그램은 신규사업에 대한 직원들의 혁신성, 창의성, 도전정신을 통한 사업 성공을 촉진하기 위해 이번에 도입된 제도로, 신규 사업에 따른 공헌 이익 중에서 CEO가 지급률을 결정, 해당 팀원들에게 성과보상금을 지급한다.

사업초기 투자 및 사업기반 구축단계 등 비즈니스 라이프 사이클을 고려해 초기 투자기간 종료 후 이익이 발생할 경우 성과보상 프로그램이 적용되는 것.

내비게이션 사업팀은 평소에는 본업을 수행하면서도 휴일도 반납한 채 2001년 내비게이션 솔루션 개발사업을 진행해 2005년 개발에 성공한 후, 국내 내비게이션 솔루션 판매율 1위를 차지하고 있어 수익에 대해 윤석경 사장이 지급률을 결정하게 된다.

SK C&C 이에 앞서 6일에는 '프로젝트 인센티브 제도'도 도입해 성과중심의 기업문화정착과 패기(Winning Spirit)를 높이고 있다.

프로젝트 인센티브제도는 단위 프로젝트를 수행하면서 솔루션 활용 등을 통해 원가를 절감, 수익을 개선했을 경우 개선 금액의 일부를 별도 보너스로 지급하는 제도. 대상자는 프로젝트 성과평가가 완료된 SI(시스템통합) 및 컨설팅 프로젝트 등을 수행한 프로젝트 매니저 및 팀원이 그 대상이다.

SK C&C 직원들은 이번 인센티브 제도로 자신의 연봉과 1년에 한 차례 업적 평가에 따른 성과보상(IB-인센티브 보너스) 이외에도 프로젝트 인센티브까지 추가로 받게 된다.

SK C&C 인력본부장 박철홍 상무는 "IT서비스 업종의 특성 상 사람이 곧 회사의 경쟁력" 이라며 "SK C&C는 영업과 딜리버리(Delivery), 신규 사업 등 전 분야에 걸쳐 차별적 성과보상 제도를 지속적으로 도입 운영해 직원과 회사의 발전을 동시에 이루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SK C&C는 지난해에는 영업 직군의 직원들을 대상으로 세일즈 인센티브(Sales Incentive)를 도입해 직원들로부터 큰 호응을 얻은바 있다.

인기기사 순위
(우)08503 서울특별시 금천구 가산디지털1로 181 (가산 W CENTER) 1713~1715호
TEL : 02-2039-6160  FAX : 02-2039-6163  사업자등록번호:106-86-40304
개인정보/청소년보호책임자:김선오  등록번호:서울 아 00418  등록일자:2007.08  발행인:김용석  편집인:김선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