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0.18
뉴스홈 > 문화
라이엇게임즈, ‘2018 LCK 서머’ 승강전 계획 발표17일, 19일, 22일 3일간 상암 OGN e스타디움서 진행

   
 
[아이티데일리] 라이엇게임즈(한국대표 이승현)가 한국e스포츠협회(KeSPA)와 공동주최하는 ‘2018 리그오브레전드 챔피언스 코리아(이하 LCK)’ 서머 진출팀을 결정짓는 승강전 계획을 12일 공개했다.

승강전은 국내 ‘리그오브레전드(이하 롤)’ e스포츠의 프로게임팀이 참여하는 리그인 ‘LCK’와 세미프로 리그인 ‘롤 챌린저스 코리아’를 잇는 등용문이다. ‘LCK’ 하위 2개 팀과 ‘롤 챌린저스 코리아’의 상위 2개 팀이 LCK 차기 스플릿의 출전권을 두고 승부를 펼친다.

이번 승강전은 오는 17일 오후 1시를 시작으로 19일과 22일 오후 5시 경기까지 총 3일간 상암 OGN e스타디움 기가 아레나에서 펼쳐지며, 전체 로스터 및 대진표는 16일에 공개된다.

LCK에서는 지난 1월 16일부터 3월 25일까지 진행된 스프링 스플릿 정규 시즌에서 9, 10위를 차지한 ‘MVP’와 ‘콩두 몬스터’가 승강전에 출전한다. ‘롤 챌린저스 코리아’에서는 지난 1월 18일부터 3월 30일까지 진행된 정규 시즌 결과 1위를 차지한 ‘그리핀’과, 오는 13일 열리는 플레이오프 2라운드 경기 결과에 따라 추가로 ‘에버8 위너스’ 혹은 ‘팀배틀코믹스’ 중 한 팀이 진출해 총 4팀간 진출권을 놓고 승부를 펼칠 예정이다.

승강전은 더블 엘리미네이션 방식으로 진행된다. 승강전 1·2차전 대진은 LCK 9위인 MVP가 챌린저스 팀 중 한 팀을 지명하면, 10위인 콩두 몬스터가 나머지 챌린저스 팀과 경기를 갖는 형태로 짜인다. 1·2차전 승패에 따라 이후 경기의 대진이 결정된다.

승강전 1일차인 17일 오후 1시부터는 승강전 1·2차전 진행 후, 각 경기의 패배 팀이 맞붙는 패자전까지 총 세 경기가 열리며 모두 3전 2선승제로 진행된다. 2일차인 19일 오후 5시에는 1·2차전에서 승리한 두 팀이 5전 3선승제로 승자전 대결을 펼치며, 이 경기의 승리팀이 첫 번째 차기 LCK 서머 스플릿 진출팀이 된다. 승자전에서 패배한 팀은 3일차 경기인 22일 오후 5시부터 열리는 최종전에서 패자전의 승리팀과 마지막 한 장의 LCK 진출권을 놓고 5전 3선승제의 승부를 펼치게 된다.

3일간 펼쳐지는 승강전 경기는 OGN을 통해 생중계되고 네이버와 아프리카TV, 트위치를 통해 시청할 수 있다. 당일 현장 관람을 원하는 팬들을 위해 전 좌석을 선착순으로 무료 개방할 계획이다. 경기 중계는 17일에는 김의중 캐스터와 김동준, 이현우 해설이, 19일과 22일에는 전용준 캐스터와 김동준, 이현우 해설이 맡으며, 2·3일차 경기에는 김의중 캐스터가 인터뷰어로 참여한다.

인기기사 순위
(우)08503 서울특별시 금천구 가산디지털1로 181 (가산 W CENTER) 1713~1715호
TEL : 02-2039-6160  FAX : 02-2039-6163  사업자등록번호:106-86-40304
개인정보/청소년보호책임자:김선오  등록번호:서울 아 00418  등록일자:2007.08  발행인:김용석  편집인:김선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