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0.16
주요뉴스
뉴스홈 > 컴퓨팅
SK텔레콤, ‘5G 실감미디어’ 국책과제 연구성과 시연국내 강소기업들과 컨소시엄 구성해 16년 5월부터 연구, 통신·미디어 분야 선도기술 시연

   
▲ SK텔레콤 분당사옥에서 개최된 국책과제 연구성과 공개 시연에서 SK텔레콤 등 과제 참여 기업들이 ‘5G 기반 실감미디어 및 응용서비스 실증’ 과제의 주요 성과물을 전시, 시연하고 있다.

[아이티데일리] SK텔레콤(사장 박정호)이 30일 분당사옥에서 개최된 ‘5G 기반 실감미디어 및 응용서비스’ 국책 과제 최종 결과 보고를 통해 주요 성과물을 시연했다.

이번 국책과제는 국내 사업자 주도로 5G 시대에 미디어 핵심 기술을 선제적으로 확보하고, 5G 서비스 생태계 조성과 확산하기 위해 시작됐다. SK텔레콤은 2016년 5월 에스피테크놀러지, 픽스트리, 미디어프론트, 마이크로비젼, 아바비젼, 지에프티, 네이블커뮤니케이션즈, 타이탄플랫폼 등 국내 강소기업들과 컨소시엄을 구성해 사업에 참여했다.

SK텔레콤 컨소시엄은 2018년 4월까지 연구 과제를 수행했고, 이날 최종 연구 성과를 평가받기 위해 성과물을 공동으로 전시·시연했다.

이번 행사에서 시연된 기술은 ▲고해상도·저지연 360도 영상전화 ▲UHD 해상도 360도 인코더/디코더 ▲스마트 월/테이블 ▲무안경 입체 디스플레이 ▲IoT 드론 관제 시스템 ▲AI 탁상형 소셜 로봇(Social Robot) 등 2년간 개발된 통신·미디어 분야 총 8가지 선도 기술이다.

이에 더해 SK텔레콤이 작년 개최한 ‘5G 융합 서비스 공모전’에서 최종 수상했던 리얼리티 리플렉션, 보이스테크, 빅토리아 프로덕션 등 스타트업 3개사도 이번 행사에 참여해 AI 및 AR/VR 기술 기반의 미래형 서비스를 선보였다.

SK텔레콤 컨소시엄은 이번 국책과제를 수행하며 5G 서비스에 적용되는 실감 미디어 관련 총 70여건의 특허를 출원했다. 또, 스마트월, 무안경 3D 디스플레이 등 기술은 이미 상용화했다.

박진효 SK텔레콤 ICT기술원장은 “5G시대를 맞아 단순히 보고 즐기는 것을 넘어 사무·산업 현장에서 생산성 향상에 기여할 수 있도록 미디어 기술 개발에 앞장서겠다”고 밝혔다.

인기기사 순위
(우)08503 서울특별시 금천구 가산디지털1로 181 (가산 W CENTER) 1713~1715호
TEL : 02-2039-6160  FAX : 02-2039-6163  사업자등록번호:106-86-40304
개인정보/청소년보호책임자:김선오  등록번호:서울 아 00418  등록일자:2007.08  발행인:김용석  편집인:김선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