월간지12월_181203
오늘 하루 열지 않기 닫기
12.11
뉴스홈 > 모바일
KT, ‘TechXLR8 2018’서 ‘최우수 LTE-5G 융합상’ 수상총 3개 분야 수상으로 5G 관련 기술력 인정받아

   
▲ KT가 ‘최우수 LTE-5G 융합상’을 수상했다.

[아이티데일리] KT(회장 황창규)는 지난 19일(현지 시각) 싱가포르 마리나 베이 샌즈(Marina Bay Sands)에서 진행된 ‘TechXLR8 아시아 2018’에서 ‘최우수 LTE-5G 융합상’을 포함해 3개 분야에서 수상했다고 밝혔다.

KT는 ‘최우수 LTE-5G 융합상(Best Plan for Integrating LTE Advanced Pro and 5G)’, ‘최첨단 기술 적용상(Cutting edge proof of concept award)’, ‘최우수 IoT 접속기술상(Best IoT Connectivity Solution)’ 등을 수상했다.

‘TechXLR8 아시아 2018’는 전세계 43개국 150여개 지사를 가지고 있는 글로벌 정보통신기술(ICT) 연구기관인 인포마 텔레콤앤미디어(Informa Telecom&Media)가 주관하는 행사다. 이번 행사는 5G, IoT, AI 등의 분야에서 관련 전시와 포럼을 진행했으며, 아시아 지역 통신업계에서 성과를 이룬 기업을 선정해 시상도 했다.

KT가 수상한 ‘최우수 LTE-5G 융합상’은 LTE-A 프로 망을 고도화함과 동시에 5G로의 진화를 안정적으로 이끌어낸 공로를 인정받은 결과다.

KT는 LTE-A 프로 망을 최적화해 최대 속도를 보장하면서도, 평창에서 5G 시범서비스를 안정적으로 제공했고, 5G와 LTE간의 이종망 연동 기능 개발을 통해 5G 커버리지 제약을 해소했다. 또한 LTE-5G 네트워크 연동에 성공함과 동시에, 5G와 LTE를 융합한 신개념 서비스를 선보였다.

아울러 네트워크 가상화 분야에서 5G 네트워크 제어체계에 대한 혁신을 인정받아 ‘최첨단 기술 적용상’을 수상했다. KT는 평창 동계올림픽에서 5G 가상화 통합 제어체계 기술을 적용해 초저지연, 초고속 특성이 필요한 다양한 서비스를 안정적으로 운용한 바 있다.

KT는 이러한 가상화 기술을 5G에 접목해, 5G를 산업과 생활을 변화시키는 ‘통합 플랫폼(5G as a Platform)’으로 진화시키고, ‘5G 오픈랩(Open Lab)’을 통해 중소·벤처기업들과 공유해 5G 생태계가 조기 조성될 수 있도록 노력할 예정이다.

또한, ‘최우수 IoT 접속기술상’은 NB-IoT가 가지는 기술적 한계를 극복한 기술로 최상의 연결성을 보장하는 KT의 IoT 솔루션이 높이 평가 받은 결과다. KT는 이동을 고려하지 않은 NB-IoT 기술을 적용하더라도 단말의 이동성을 확보하는 솔루션을 적용해 위치 추적 서비스인 ‘키즈 트래커’를 선보였다. 또한 NB-IoT기술 표준에서 약 35Km 까지만 지원되는 NB-IoT 커버리지를 약 40Km 이상까지 확대하는 기술 시연에 성공한 바 있다.

이수길 KT 네트워크연구기술지원단 상무는 “이번 수상은 5G를 향한 KT의 혁신 성과들이 아시아 최고 수준임을 인정받은 결과”라며, “KT는 5G 상용망에도 에너지 절감 기술 등 KT만의 혁신 기술들을 적용해 글로벌 5G 리더십을 확고히 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인기기사 순위
(우)08503 서울특별시 금천구 가산디지털1로 181 (가산 W CENTER) 1713~1715호
TEL : 02-2039-6160  FAX : 02-2039-6163  사업자등록번호:106-86-40304
개인정보/청소년보호책임자:김선오  등록번호:서울 아 00418  등록일자:2007.08  발행인:김용석  편집인:김선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