08.22
주요뉴스
뉴스홈 > 비즈니스IT
재해복구 시장, 하이브리드 클라우드 수요 확대·AI 적용아크서브, 2019년 데이터 보호시장 주요 이슈 발표
   
 

[아이티데일리] 올 데이터보호 시장에서는 퍼블릭 클라우드보다는 하이브리드 클라우드의 수요가 확대되고 인공지능이 적용될 것으로 예상된다. 또한 기업들은 데이터를 보호하기 위해 계속적으로 시간과 비용을 투자하겠지만 효율성을 중시하는 경향이 강하게 나타날 것으로 보인다. 특히 서비스형 재해 복구(DRaaS) 서비스는 관리형 DRaaS보다 투자 비용이 적게 드는 DR 옵션으로 클라우드의 가치 실현을 추구할 것으로 예측된다.

지난해 데이터보호 시장의 주요 특징에 대해 클라우드를 우선적으로 고려한 기업들의 재해 복구 전략, 개인 정보 보호 규정, 정교한 랜섬웨어 공격 등에 따른 예기치 않은 비용과 데이터 손실의 위험 초래 등이었다고 밝힌 데이터보호 업체 아크서브는 올해 재해복구 시장을 이같이 전망했다.

아크서브는 기업들이 변화하는 상황에 쉽게 대응하는 등 여러 이유로 클라우드 우선 전략을 채택했지만 퍼블릭 클라우드상에서 데이터 이동 및 복구와 관련해 예상치 못한 비용이 발생, 퍼블릭 클라우드보다는 하이브리드 클라우드를 도입하는 경향이 강하게 나타나고 있다고 주장했다.

또한 올해는 재해복구 시스템에 인공지능(AI)을 적용해 물리적인 재난으로 인한 예상치 못한 다운 타임을 예측하고 피할 수 있게 될 것으로 기대했다. 인공지능이 적용됨으로써 DR 프로세스를 자동화하고 자주 액세스되는 기능 또는 중요 데이터를 먼저 지능적으로 복원하고 중단 시간 이벤트가 발생하기 전 능동적으로 클라우드에 복제할 수 있게 된다는 것이다.

아크서브는 ‘as-a-service 모델은 빠른 속도로 성장하고 있으며 당분간 이러한 추세는 계속될 것’이라며 서비스형 재해 복구(DRaaS) 서비스는 관리형 DRaaS보다 투자 비용이 적게 드는 DR 옵션으로 클라우드의 가치를 실현시켜 나갈 것으로 예상했다. 채널 파트너는 셀프 서비스 옵션을 추가해 목표 복구 시간 및 목표 복구 지점(RTO / RPO)에 대한 고객들의 요구사항에 대응할 수 있게 된다는 의미이다.

인기기사 순위
여백
여백
(우)08503 서울특별시 금천구 가산디지털1로 181 (가산 W CENTER) 1713~1715호
TEL : 02-2039-6160  FAX : 02-2039-6163  사업자등록번호:106-86-40304
개인정보/청소년보호책임자:김선오  등록번호:서울 아 00418  등록일자:2007.08  발행인:김용석  편집인:김선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