06.27
주요뉴스
뉴스홈 > 문화
[신간] 오늘은 잘 곳을 구할 수 있을까?530만원으로 1년간 떠난 스물셋 여대생의 행복 찾기 세계여행!

[아이티데일리] 해마다 각박해지는 취업난 속에 낭만을 꿈꿀 법한 청춘들은 스펙 쌓기에 시달리고 있다. 언제가 될지 모르는 훗날의 행복을 위해 현재의 행복을 소비해야 하는 현실은 때로 ‘청춘’이라는 단어의 의미를 퇴색시키는 듯하다. ‘내가 생각한 청춘은 이런 게 아닌데’ 하는 생각에 빠질 때 읽어볼 만한 이야기가 있다. 지금 이 순간의 행복을 고민하며 자신에게 가장 빛나고 의미 있는 일을 찾아 홀로 세계여행을 떠난 스물셋 여대생의 이야기다.

단돈 530만원으로 아시아에서 유럽, 중동, 아프리카까지
371일간 19,105km의 길 위를 방랑한 위풍당당 스물셋!

입시전쟁에서 실패도, 성공도 겪어봤지만 어쩐지 허무하기만 했던 저자는 새로움을 찾아 떠난 여행에서 진정 신세계를 만나게 된다. 바가지 써가며 배운 인도의 젬베, 사막에서 만난 푸른 바다 이집트의 스쿠버다이빙, 충동적으로 참여한 콘서트 일일 스태프, 우드스탁 페스티벌 등 떠들썩하게 여행을 즐겼다. 또 자연으로 회귀해본 슬로바키아의 스카우트 캠프나 환경 보존을 위한 독일의 푸드쉐어링과 덤스터다이빙, 눈물의 세르비아 난민캠프 봉사활동, 벨기에의 이색적인 농장 등 교훈을 얻은 체험도 있다. 보통의 관광객이라면 경험하기 어려웠을 1년간의 다양한 체험과 소중한 인연은 히치하이킹과 카우치서핑을 통해 접할 수 있었다.

속도보다 방향이 중요한, 낯선 차를 얻어 타는 히치하이킹여행 &
일상을 공유하는, 낯선 집 한켠을 빌리는 카우치서핑여행

수중에 가진 돈으로 장기여행을 하기 위해 선택한 히치하이킹과 카우치서핑. 이 험난한 여정은 생각지 못한 큰 의미가 되었다. 방향이 맞으면 조금 헤매더라도 괜찮다며 스스로를 위로하는 법과 평소와 다름없는 자신의 일상도 누군가에겐 특별할 수 있음을 알게 된 것이다. 파란만장했던 이 여정은 일상에서 벗어나 특별한 여행을 꿈꾸는 이들에게 보내는 메시지기도 하다. 당신 또한 망설이지 말고 행복하기를 바라는 마음으로, 모든 것이 간절했고 값졌던 일화와 감정들을 담았다.

   
▲ 이미경 지음│이담북스│360쪽

인기기사 순위
(우)08503 서울특별시 금천구 가산디지털1로 181 (가산 W CENTER) 1713~1715호
TEL : 02-2039-6160  FAX : 02-2039-6163  사업자등록번호:106-86-40304
개인정보/청소년보호책임자:김선오  등록번호:서울 아 00418  등록일자:2007.08  발행인:김용석  편집인:김선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