04.25
뉴스홈 > 비즈니스IT
카카오, 신형 쏘나타에 ‘카카오 i’ 기반 AI 기술 탑재차량 내 음성인식 비서 구현…에어컨 등 공조 장치도 음성 제어 가능해져
   
▲ 현대자동차 신형 쏘나타에 카카오의 AI 플랫폼 ‘카카오 i’가 탑재됐다.

[아이티데일리] 카카오(대표 여민수, 조수용)는 오는 21일 현대자동차에서 선보이는 신형 쏘나타에 자사 인공지능(AI) 플랫폼 ‘카카오 i’ 기술을 탑재한다고 밝혔다.

카카오와 현대자동차는 지난 2017년 초부터 커넥티비티(connectivity) 시스템 개발을 위한 공동 프로젝트를 진행해왔다. 이를 통해 현대자동차의 ‘대화형 음성인식 비서 서비스’와 카카오의 ‘카카오 i’ 기술을 접목해 음성인식으로 다양한 비서 및 차량 제어 기능들을 구현하고, 이번에 출시되는 신형 쏘나타에서 처음 선보인다.

‘대화형 음성인식 비서 서비스’는 ▲뉴스 브리핑 ▲날씨 ▲영화 및 TV 정보 ▲주가 정보 ▲일반상식 ▲어학/백과사전 ▲스포츠 경기 ▲실시간 검색어 순위 ▲외국어 번역 ▲환율 ▲오늘의 운세 등 10여 가지 이상의 기능을 제공한다. 운전석 스티어링 휠에 위치한 음성인식 버튼을 누르고 자연어로 질문하면 AI가 적절한 답변을 찾아 말해주는 식이다.

음성 명령을 통해 차량 내 공조장치 제어도 가능해져 에어컨, 히터, 바람 방향 등을 음성으로 조절할 수 있다. “공기청정모드 실행해줘”, “습기 제거해줘” 등의 명령은 물론, “바람 세게”, “바람 방향 몸 쪽으로”와 같이 단편적인 명령도 인식한다.

카카오와 현대자동차는 앞으로도 지속적인 협력 관계를 통해 주요 서비스들을 계속 추가하고, 음성인식 기술의 고도화는 물론 적용 차량 범위도 확대해 갈 예정이다.

추교웅 현대자동차 인포테인먼트개발센터 상무는 “‘카카오 I’ 기반의 AI 기술을 신형 쏘나타에 탑재함으로써 자동차 안에서 고객이 느낄 수 있는 새로운 경험과 가치를 제공하게 된 것”이라며, “이번 협력의 결과를 발판으로 삼아 다양한 기능 확대에 나설 계획이며, 미래 커넥티드카 기술 선도를 위해 지속적으로 힘쓸 것”이라고 말했다.

김병학 카카오 AI랩 총괄 부사장은 “신형 쏘나타에 탑재된 서비스는 현대자동차와 긴밀한 상호협력을 통해 만들어낸 첫 성과이자, 카카오 AI 기술 개발의 장기적 지향점”이라며, “주행 중 제약이 있는 차량 내 환경에서의 혁신을 위해 자동차 영역 내 머신 러닝 기반의 인공지능 기술 개발과 활용 등에 집중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인기기사 순위
여백
여백
(우)08503 서울특별시 금천구 가산디지털1로 181 (가산 W CENTER) 1713~1715호
TEL : 02-2039-6160  FAX : 02-2039-6163  사업자등록번호:106-86-40304
개인정보/청소년보호책임자:김선오  등록번호:서울 아 00418  등록일자:2007.08  발행인:김용석  편집인:김선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