07.23
뉴스홈 > 모바일
LG전자, 5G스마트폰 ‘LG V50 씽큐’ 19일 국내 출시19일 이동통신 3사와 자급제 채널 통해 국내 출시…출고가 119만 9,000원
   
▲ LG전자가 5G스마트폰 ‘LG V50 씽큐’를 내달 19일 국내 출시한다.

[아이티데일리] LG전자는 첫 5G 스마트폰 ‘LG V50 씽큐(ThinQ)’의 출고가, 프로모션 등을 확정하고 새롭게 열리는 5G 스마트폰 시장 공략에 나선다고 31일 밝혔다.

LG전자는 내달 19일 이동통신 3사와 오픈마켓, LG베스트샵 등 자급제 채널을 통해 ‘LG V50 씽큐’를 국내 출시한다. 출고가는 119만 9,000원이다.

5G 스마트폰이 기존 4G 단말 대비 원가상승요인이 높다는 점을 감안하면 110만 원 대 가격 책정은 이례적이다. 전용 모뎀, 안테나 등 5G 신호 처리부품은 기본이고 대용량 배터리, 강력한 방열장치 등 5G 성능을 안정적으로 구현하기 위한 추가 장치들이 필요하기 때문이다.

특히 LG전자는 첫 5G 스마트폰 출시를 기념, 5월 말까지 ‘LG V50 씽큐’ 구매자에게 전용 액세서리 ‘LG 듀얼 스크린(21만 9,000원)’을 무상 증정한다. ‘LG 듀얼 스크린’은 여닫을 수 있는 플립(Flip) 커버 안쪽에 6.2인치 올레드화면이 있다. LG전자가 2015년 출시한 ‘LG V10’에서 처음으로 선보인 ‘세컨드 스크린’을 화면 바깥으로 끌어내 멀티태스킹 성능을 극대화한 것이 특징이다. V시리즈의 정체성을 한 단계 업그레이드했는데, 탈착식이라 필요할 때만 장착해 사용할 수 있는 것도 장점이다.

고객은 스마트폰으로 영화를 보는 동시에 LG 듀얼 스크린으로 출연배우, 줄거리 등을 검색하는 것이 가능하다. 또 화면 두 개에 게임과 컨트롤러를 각각 구현하거나 인터넷강의와 학습교재를 동시에 띄워 활용할 수도 있다. 프로선수와 본인의 골프 스윙영상을 비교하거나 요가강사의 영상을 보면서 올바른 자세를 따라 익히는 등 활용범위가 넓다.

LG전자는 LG 듀얼 스크린이 고객들에게 높은 실용성과 활용 범위를 인정받으며 5G 스마트폰에 최적의 액세서리로 자리잡을 것이라고 기대하고 있다. 대화면이 두 개라 5G로 즐길 수 있는 대용량 콘텐츠나 많은 정보들을 한 눈에 보거나 AR(증강현실, Augmented Reality), VR(가상현실, Virtual Reality)을 구현하는 데에도 유리하다는 설명이다.

LG전자는 글로벌 통신환경이 5G로 빠르게 변화해 나가는 가운데 고객들의 비용 부담이 초기 5G 스마트폰 시장확대의 걸림돌로 지적받는 점을 고려, 고객들이 실제로 체감할 수 있도록 출고가를 낮추는 데 주력했다.

권봉석 LG전자 MC/HE사업본부장 사장은 올 초 서울 강서구 LG사이언스파크에서 열린 기자간담회를 통해 “초기 출시되는 5G 스마트폰의 가격은 미화 기준 1,000불 이상이 될 것인데, 가격 책정이 시장 확대의 관건이 될 것”이라고 강조한 바 있다.

안병덕 LG전자 모바일마케팅담당은 “고객들의 부담을 낮추며 보다 많은 소비자들이 ‘LG V50 씽큐’와 ‘LG 듀얼 스크린’의 다양한 매력을 제대로 경험할 수 있도록 할 것”이라고 말했다.

인기기사 순위
(우)08503 서울특별시 금천구 가산디지털1로 181 (가산 W CENTER) 1713~1715호
TEL : 02-2039-6160  FAX : 02-2039-6163  사업자등록번호:106-86-40304
개인정보/청소년보호책임자:김선오  등록번호:서울 아 00418  등록일자:2007.08  발행인:김용석  편집인:김선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