08.25
주요뉴스
뉴스홈 > 비즈니스IT
데이타솔루션, 인공지능 기반 기업부실진단 데이터 서비스 실시비정형 분석 기술을 이용한 감사보고서 분석으로 기업 부실 징후 예측
   
 

[아이티데일리] 데이터 통합솔루션 전문기업 데이타솔루션(대표 배복태)이 한국기업데이터(KED), 피데스어드바이저리와 손잡고 기업부실진단 서비스에 나선다. 3사는 기업부실진단 서비스에서 떠오르는 인공지능 기술을 기반으로 감사보고서를 분석해 기업 부실을 진단하는 서비스를 공동으로 진행하게 된다.

인공지능 기술이 산업 전 분야로 확산됨에 따라 기업 평가 영역에서도 인공지능 기술 기반의 서비스들을 도입하고자 하는 시도들이 있는데 데이타솔루션은 자사 연구소 데이터플랫폼팀의 비정형 분석 기술을 바탕으로 이러한 시장에 발 빠르게 대응하여 선점한다는 방침이다.

기업 부실 진단은 90년 대 중반 이후 의무 외감 기업(상장, 비상장 모두 포함)이 보고하는 감사보고서를 기준으로 기업의 재무제표와 현금흐름표를 분석하여 기업의 부실 징후를 예측하거나 건전성을 평가하고 각종 리스크에 대한 사고를 미연에 방지하기 위한 목적으로 도입되었다.

그러나 재무제표에서 드러나지 않는 기업의 부실 징후는 재무제표가 아닌 감사보고서의 주석사항에 우회적으로 표현되어 있는 경우가 많은데, 기존의 기술로는 주석사항과 같이 언어로 표현된 내용을 파악해 기업 부실 진단의 징후로 활용하는 데에는 한계가 있었던 것이 사실이다.

데이타솔루션은 한국기업데이터(KED)의 방대한 기업정보 데이터와 기업 부실 평가 컨설팅 전문회사인 피데스어드바이저리의 관련 노우하우를 기반으로 데이타솔루션의 기계학습 텍스트 분석 엔진인 빅스테이션을 활용해 감사보고서 주석 사항을 분석하고 그 분석결과를 한국기업데이터(KED)의 서비스 플랫폼에 제공하게 된다.

이를 계기로 재무정보 기반의 기업 부실 진단 솔루션을 이미 보유하고 있는 금융권에는 주석사항 기반의 추가적인 부실 진단 도구를 적용할 수 있는 기회가 열리게 되었으며 텍스트 기계학습을 통해 기업 부실 진단을 보다 정교하게 예측할 수 있게 되었다. 또한 이번 서비스는 금융권 뿐 아니라 안정적인 제조 및 생산을 위해 공급망을 관리해야 하는 기업들에게도 반가운 소식이 될 전망이다. 다수 협력 업체의 부실 징후를 사전에 감지해 만에 하나 있을 수 있는 생산 차질을 미연에 방지할 수 있기 때문이다.

향후 데이타솔루션은 인공지능 기술에 기반한 NLG(Natural Language Generation)기술을 활용하여 기업 평가 보고서를 자동으로 생성하는 서비스까지 제공하여 서비스의 품질을 더 높여 갈 계획이다.

인기기사 순위
여백
여백
(우)08503 서울특별시 금천구 가산디지털1로 181 (가산 W CENTER) 1713~1715호
TEL : 02-2039-6160  FAX : 02-2039-6163  사업자등록번호:106-86-40304
개인정보/청소년보호책임자:김선오  등록번호:서울 아 00418  등록일자:2007.08  발행인:김용석  편집인:김선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