09.19
주요뉴스
뉴스홈 > 비즈니스IT
한글과컴퓨터, 1분기 매출 718억원…분기 최대실적 갱신한컴MDS 연결종속회사로 인식…‘규모의 성장’ 본격화
   
 

[아이티데일리] 한글과컴퓨터(대표 김상철, 이하 한컴)는 15일 2019년 1분기 실적 공시를 통해 연결기준 매출액 718.6억 원, 영업이익 55억 원을 달성했다고 밝혔다.

한컴은 지난 1분기에 전년 동기 대비 매출액은 105.1%, 영업이익은 53.5% 성장했다. 지난해 11월 한컴MDS의 지분을 추가 취득하면서 연결종속회사로 인식하게 됨에 따라, 올해가 재무적 연결의 첫 사업연도로 규모의 성장이 실현돼 창립 이래 최대 분기 매출을 달성했다.

한컴MDS는 첨단 자율주행차량 플랫폼을 비롯해 인공지능(AI), 사물인터넷(IoT), 빅데이터, 로봇 등 4차 산업혁명 핵심분야를 관통하는 임베디드 기술력을 보유하고 있다. 지난해 연결기준 매출액은 1,589억 원, 이번 분기 연결기준 매출액은 415억 원을 기록하며 한컴의 연결재무구조개선에 크게 기여했다는 설명이다. 또한 한컴은 별도기준으로 매출 226억 원, 영업이익 57억 원을 달성해 영업이익이 전년대비 59.2% 성장하면서 25.6%라는 견고한 영업이익률을 유지했다.

   
▲ 한글과컴퓨터 2019년 1분기 연결기준 실적(단위: 백만원, %)

한컴 측은 자사 및 연결 종속회사들이 2분기에도 성장세를 이어갈 것으로 전망했다. 공격적으로 추진하고 있는 AI음성통번역 사업 및 스마트시티 사업에서 성과가 가시화되고 있으며, 중국 4대 AI기업인 아이플라이텍(iFLYTEK)과의 합작사업도 2분기에 본격화되기 때문이다.

한컴MDS는 자체 개발한 IoT 관리 SW ‘네오IDM(Neo IoT Device Management)’의 국내외 마케팅 및 세일즈 효과를 가시화하고, 올해 초 인수한 한컴모빌리티의 공유주차서비스 ‘파킹프렌즈’의 본격적인 확장에 박차를 가한다. 아울러 자회사인 한컴로보틱스는 올해 기능을 고도화한 자율주행 물류로봇에 더해 교육용 서비스로봇을 출시할 예정이다.

한편 한컴은 러시아 인터넷 서비스 기업인 메일닷유(Mail.Ru)와 웹오피스 공급 계약을 15일 체결했다. 메일닷유의 B2C·B2B 클라우드 스토리지 서비스에 기존의 ‘MS오피스’ 대신 ‘한컴오피스’ 기반의 웹오피스를 적용한다. 이번 웹오피스 공급 계약을 통해 기술력과 경쟁력을 인증받은 만큼, 본격적인 글로벌 시장 확대를 추진한다는 계획이다.

인기기사 순위
여백
여백
(우)08503 서울특별시 금천구 가산디지털1로 181 (가산 W CENTER) 1713~1715호
TEL : 02-2039-6160  FAX : 02-2039-6163  사업자등록번호:106-86-40304
개인정보/청소년보호책임자:김선오  등록번호:서울 아 00418  등록일자:2007.08  발행인:김용석  편집인:김선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