05.22
뉴스홈 > 보안/해킹
인사이너리, 글로벌 채널 파트너 프로그램 참여 대상사 확대한국 한컴시큐어, 일본 히타치 솔루션즈, 미국 WGS 등과 파트너십 체결
   
 

[아이티데일리] 오픈소스 보안 솔루션 전문 기업 인사이너리(대표 강태진)는 인사이너리 글로벌 채널 파트너 프로그램을 한국, 일본, 미국으로 확대한다고 16일 발표했다.

파트너사들은 인사이너리와의 협업을 통해 오픈소스 보안취약점 탐지 시장에 진출, 자국의 고객에게 효율적인 오픈소스 관리 솔루션과 개선된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다.

인사이너리 파트너 프로그램은 매니지드 서비스 프로바이더(MSPS), 리셀러(VAR) 및 보안감리업체들을 통해 바이너리 코드 스캔 시장을 확장하기 위해 2017년 처음 도입됐다. 파트너사들은 이 프로그램을 통해 오픈소스 바이너리 코드스캐너 ‘클래리티(Clarity)’ 판매를 통한 수익 향상을 꾀하는 것은 물론, 애플리케이션 보안, 소프트웨어 개발, 매니지드 서비스 구현과 오픈소스 검증 등 추가 서비스를 통해 고객사의 오픈소스 사용환경 최적화에 도움을 줄 수 있다.

‘클래리티(Clarity)’는 핑거프린트 기반 바이너리 코드 스캐너로, 오픈소스 라이선스 및 보안취약점 이슈의 효율적 관리에 최적화돼 있다. 소스코드 없이 바이너리 파일에서 정보를 추출하는 핑거프린트 기반 알고리즘으로 빠르고 유연한 탐지 결과를 제공하며, 직관적인 UI와 사용 체계를 갖춰 사용자 편의성을 높일 수 있다.

이번 파트너십 체결에 대해 쿠마가이 타카시(Kumagai Takashi) 히타치 솔루션스 제너럴 매니저는 “‘클래리티’의 바이너리 코드 스캔은 히타치 솔루션스가 고객에게 제공하는 맞춤형 보안 소프트웨어 서비스의 수준을 높이고 오픈소스를 사용하는 고객에게 오픈소스 라이선스의 컴플라이언스를 제공할 수 있다”며, “양사의 첨단 기술 및 서비스의 시너지 효과를 통해 일본 고객 컨디션에 최적화된 어드밴스드 솔루션을 제공할 수 있을 것으로 확신한다”고 말했다.

노윤선 한컴시큐어 대표는 “오픈소스에 대한 수요가 높아지는 반면, 오픈소스 보안취약점과 라이선스 이슈에 대한 국내 인식은 부족한 실정”이라며, “클래리티 활용 확산을 통해 올바른 오픈소스 사용방법 및 오픈소스 생태계 구축에 이바지 할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포부를 밝혔다.

강태진 인사이너리 대표는 “인사이너리 파트너사들이 각국의 기업들에게 오픈소스 보안취약점을 효율적으로 관리할 수 있는 방법을 널리 확산시킬 수 있도록 이에 필요한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고 강조했다.

인기기사 순위
(우)08503 서울특별시 금천구 가산디지털1로 181 (가산 W CENTER) 1713~1715호
TEL : 02-2039-6160  FAX : 02-2039-6163  사업자등록번호:106-86-40304
개인정보/청소년보호책임자:김선오  등록번호:서울 아 00418  등록일자:2007.08  발행인:김용석  편집인:김선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