09.20
주요뉴스
뉴스홈 > 컴퓨팅
알파스캔, ‘필립스 325M7 QHD 게이밍’ 모니터 출시프리싱크 적용해 스터터링 및 티어링 현상 최소화
   
▲ 알파스캔이 ‘필립스 325M7 QHD 게이밍’ 모니터를 출시했다.

[아이티데일리] 알파스캔(대표 류영렬)은 32인치 게이밍 모니터 신제품 ‘필립스 325M7 QHD 144 게이밍’을 출시했다고 24일 밝혔다.

‘325M7’은 일반 모니터 대비 약 2.4배 많은 144Hz의 주사율로 게임의 역동적인 화면이나 빠른 움직임도 부드럽게 보여준다. 또한 AMD의 ‘프리싱크’ 기술을 적용해 그래픽카드에서 내보내는 영상신호와 모니터의 화면주사 타이밍이 맞지 않아 발생하는 스터터링 및 티어링 현상을 최소화하고 자연스러운 화면을 구현한다. 엔비디아 지싱크와도 호환된다.

특히, 게이밍 모니터에 적합한 디자인으로, QHD 해상도와 곡률 1800R 커브드 광시야각 VA 패널을 적용해 게임에 몰입할 수 있도록 해주며 3000:1의 명암비로 또렷한 화질을 제공한다. 또한 필립스의 ‘울트라 와이드 컬러(Ultra Wide-Color)’ 기술로 풍부한 컬러를 원본 그대로 구현, NTSC 102%, sRGB 122%의 고색재현율로 게임을 할 때도 더욱 디테일을 느낄 수 있다. HDMI 단자와 DP 단자를 제공하며 오디오 출력(Audio out) 단자가 있어 외장 스피커를 연결하거나 이어폰/헤드폰으로도 사운드 출력이 가능하다.

‘325M7’은 콘텐츠에 맞춰 가장 적합한 화면을 선택할 수 있는 ‘스마트이미지게임(SmartImageGAME)’ 기능을 탑재해 FPS, 레이싱, RTS 등 사용자가 선택할 수 있도록 했으며, 화면 모드 변경용 핫키를 제공해 편리하게 사용할 수 있다. 또한 ‘스마트프레임(SmartFrame)’ 기능을 이용 시 선택된 영역안의 RGB 레벨을 높여 갑작스러운 적의 움직임이 예상되는 특정부분에 주의를 집중할 수 있도록 도와준다.

또한, 화면의 미세한 깜박임이 전혀 없는 ‘플리커프리’ 기술과 오랜 시간 노출 시 눈의 피로나 안구건조증을 유발할 수 있는 ‘블루라이트 감소 기능’을 적용해 장시간 모니터 화면에 노출되는 게이머들의 눈의 피로감을 줄여주는 장점이 있다. ‘스마트컨트롤(SmartControl)’ 소프트웨어를 설치하면 밝기, 명암비 등 모니터의 각종 설정을 OSD(On Screen Display) 버튼이 아닌 마우스로 간편하게 조정할 수 있어 편리하다.

알파스캔 측은 “신제품은 32인치, QHD, 프리싱크, 144Hz 등 고객들이 환호하는 게이밍 스펙을 기본적으로 갖췄고, 다양한 게임모드 및 ‘스마트프레임(SmartFrame)’ 등 게임에 특화된 기능은 물론 ‘울트라와이드컬러’ 기술로 완성한 차원이 다른 화질을 제공한다”며, “많은 게이머들에게 추천하고 싶은 70년 역사의 디스플레이 전문 브랜드 필립스의 게이밍 모니터다”라고 밝혔다.

인기기사 순위
(우)08503 서울특별시 금천구 가산디지털1로 181 (가산 W CENTER) 1713~1715호
TEL : 02-2039-6160  FAX : 02-2039-6163  사업자등록번호:106-86-40304
개인정보/청소년보호책임자:김선오  등록번호:서울 아 00418  등록일자:2007.08  발행인:김용석  편집인:김선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