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0.20
주요뉴스
뉴스홈 > 문화
게임인재단, 제주4·3범국민위원회와 ‘언폴디드’ 개발 지원한국사 게임 활성화 프로젝트 일환으로 추진
   
▲ 게임인재단이 제주4·3범국민위원회와 인디게임 ‘언폴디드’ 개발을 지원한다. 사진은(왼쪽부터) 박진우 제주4.3범국민위원회 위원장, 정재령, 김회민 COSDOTS팀 디렉터, 정석원 게임인재단 사무국장

[아이티데일리] 게임인재단(이사장 남궁훈)은 제주4·3범국민위원회(이사장 정연순)와 함께 인디게임 개발팀 COSDOTS(김회민, 정재령)의 한국사 기반 게임 ‘언폴디드(Unfolded)'의 개발 지원에 나서기로 하고 대전근현대사전시관에서 협약식을 개최했다고 19일 밝혔다.

게임인재단은 한국사 기반 게임 개발 활성화를 위한 ‘게임인 한국사 나눔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있으며, 주요 역사 기관 및 단체로 부터 게임 개발에 필요한 역사적 사료와 자문을 게임 개발자들에게 제공하고 이를 확장해 나가는데 힘쓰고 있다.

지원 작품으로 선정된 ‘언폴디드’는 1947년 3월 1일 제주에서 일어난 4.3 사건에서 영감을 얻어 제작된 포인트 앤 클릭 방식의 어드벤처 게임으로, 현재 구글플레이와 애플 앱스토어를 통해 ‘언폴디드: 오래된 상처’와 ‘언폴디드: 참극’ 등 2편의 작품이 서비스 중에 있다.

이 중 2편에 해당하는 ‘언폴디드: 참극’은 지난 9월 부산에서 개최된 국내 최대 인디 게임 전시회 ‘BIC 페스티벌 2019(조직위원장 서태건)’에서 일반 부문 네러티브상(Excellence In Narrative) 및 소셜 임팩트 상(Excellence In Social Impact) 등 2개 부문을 수상했으며, 특히 게임의 주제와 시나리오를 끌어나가는 연출력과 대중적인 게임성으로 높은 평가를 받은 바 있다.

제주4·3범국민위원회는 이처럼 총 3부작으로 기획된 ‘언폴디드’의 대미를 장식할 시리즈 3번째 작품의 게임 기획 및 개발에 필요한 역사적 사료 및 자문을 제공해 게임의 완성도를 높이는데 힘을 보탤 계획이다.

박진우 제주4·3범국민위원회 집행위원장은 “제주4.3은 고통스러운 역사이고 무거운 주제이지만, 게임을 통해 보다 많은 분들이 편안하게 접근함으로써 역사와 게임의 공감대가 형성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며 “국내외 기밀 기록을 포함한 다양한 자료들을 제공해 COSDOTS팀이 좋은 게임으로 완성해 낼 수 있도록 적극 돕겠다”고 말했다.

김회민 COSDOTS팀 디렉터 역시 “우리나라 제주도의 아픈 역사를 알리기 위해서 언폴디드 시리즈를 만들었지만, 역사를 소재로 한 게임임에도 불구하고 인디 게임 개발의 한계 때문에 고증에 많은 어려움이 있었다. 이번 제주4·3범국민위원회와의 협업을 통해 언폴디드 시리즈가 더욱 완성도 있는 게임으로 거듭나 게임 팬은 물론 게임에 익숙하지 않은 분들 모두에게 제주 4.3을 알리는 메신저 역할을 수행했으면 좋겠다”고 밝혔다.

게임인재단 관계자는 “참신한 소재와 영감으로 게임의 본질적 재미를 추구하는 대한민국 게임인들에게 ‘한국사’라는 소재의 가능성을 상기시키고, 나아가 한국사에서 영감을 받은 다양한 게임들이 개발될 수 있는 초석을 다져나가는데 힘쓰고 있다”고 설명했다.

한편 ‘게임인 한국사 나눔 프로그램’은 대한민국 게임 개발사 및 개발자라면 게임인재단 공식 이메일을 통해 누구나 신청할 수 있으며, 선정된 개발사에게는 게임 개발 과정에 도움이 될만한 다양한 역사적 사료 및 저작권 검수, 역사 연구 기관의 자문과 각종 교육 프로그램 등이 무상으로 제공된다.

인기기사 순위
(우)08503 서울특별시 금천구 가산디지털1로 181 (가산 W CENTER) 1713~1715호
TEL : 02-2039-6160  FAX : 02-2039-6163  사업자등록번호:106-86-40304
개인정보/청소년보호책임자:김선오  등록번호:서울 아 00418  등록일자:2007.08  발행인:김용석  편집인:김선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