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2.11
주요뉴스
뉴스홈 > 비즈니스IT
SAP-카카오모빌리티, B2B 교통 경비 관리 사업 ‘맞손’양사 플랫폼 활용한 통합 서비스 개발 추진…기업고객 출장 및 외근 편의성 개선
   
▲ 앤디 왓슨 SAP컨커 아태지역 총괄(왼쪽), 안규진 카카오모빌리티 전무

[아이티데일리] SAP컨커는 카카오모빌리티와 국내 B2B 시장에서의 공동 혁신을 위한 전략적 업무 협약(MOU)을 체결했다고 19일 밝혔다.

19일 서울 삼성동 그랜드 인터컨티넨탈 서울 파르나스 호텔에서 진행된 업무 협약 양해각서(MOU) 체결식에는 SAP Concur 아태지역 총괄 앤디 왓슨(Andy Watson), 카카오모빌리티 안규진 전무 등 양사 관계자들이 참석했다.

양사는 이번 MOU를 통해 각자의 플랫폼을 활용한 공동 혁신을 추진한다. 카카오모빌리티의 기업고객 전용 서비스 ‘카카오 T 비즈니스’를 사용하는 기업은 교통과 관련된 경비가 회사의 정책에 위배되지 않도록 사전에 관리할 수 있다. 또한 발생된 교통비를 자동으로 취합하고 처리하며, 교통비 데이터를 분석해서 임직원 업무 편의성과 효율성을 높일 수 있는 방안을 함께 모색할 계획이다.

안규진 카카오모빌리티 전무는 “SAP컨커와의 포괄적 상호 협력을 통해 기업 고객의 보다 편리한 업무 상 이동을 지원할 방안을 모색해 나가겠다”며, “‘카카오 T 비즈니스’는 앞으로도 기업의 관리자와 이용자가 모두 만족할 수 있는 서비스 제공을 위해 최선의 노력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앤디 왓슨(Andy Watson) SAP컨커 아시아태평양·일본·중국 지역 총괄은 “국내 선두 기업인 카카오모빌리티와 기업의 경비 관리 혁신을 함께 고민할 수 있게 되어 매우 기쁘다”며, “SAP컨커와 카카오모빌리티의 플랫폼 통합을 통해 개별 사용자는 이동 경비가 자동 처리돼 생산성과 사용자 경험이 향상되고, 기업은 여비·교통비 관련 분석 역량이 제고돼 보다 현명한 경비 관리가 가능하게 된다”고 밝혔다.

한편, SAP컨커는 이날 재무회계 컨퍼런스 ‘컨커 엑스체인지 서울 2019’를 개최했다. 국내 주요 대기업 및 중견·중소기업에서 500여 명 이상의 재무회계 총괄 및 실무진들이 참석해 재무관리 프로세스 혁신을 위한 다양한 논의를 진행했다.

인기기사 순위
여백
여백
(우)08503 서울특별시 금천구 가산디지털1로 181 (가산 W CENTER) 1713~1715호
TEL : 02-2039-6160  FAX : 02-2039-6163  사업자등록번호:106-86-40304
개인정보/청소년보호책임자:김선오  등록번호:서울 아 00418  등록일자:2007.08  발행인:김용석  편집인:김선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