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2.15
주요뉴스
뉴스홈 > 비즈니스IT
오라클, 한국에 아태지역 첫 클라우드 혁신센터 설립정기교육·컨설팅 등 지원해 국내 클라우드 파트너 역량 강화 가속화
   
▲ 오라클 클라우드 혁신센터 전경

[아이티데일리] 오라클은 협력사가 클라우드 기반 솔루션과 서비스를 개발하고 실행할 수 있는 ‘오라클 클라우드 혁신센터(Cloud Center of Excellence)’를 지티플러스와 함께 설립했다고 12일 밝혔다.

이날 개소식에는 탐 송(Tom Song) 한국오라클 사장, 랄릿 말릭(Lalit Malik) 유럽·중동· 아프리카 및 아태 지역 VAD 채널 부사장, 에릭 입(Eric Yip) 파트너 교육 및 아태 지역 클라우드 혁신 센터 총괄, OPN에 소속된 협력사의 고위 임원진들이 참석해 파트너사의 클라우드 역량을 전방위적으로 강화하기 위한 오라클 클라우드 혁신센터의 전략을 공유했다.

오라클 클라우드 혁신센터는 ISV(독립 SW 업체)를 포함한 협력사가 클라우드 비즈니스를 확장하는데 필요한 최신 클라우드 기술과 이에 기반한 역량 강화를 제공한다. 이미 유럽에서는 성공적으로 정착된 파트너 지원시설로, 아태 지역에서는 한국에 최초로 설립됐다. 지난 5월 서울에 개소한 오라클 2세대 데이터 센터와의 밀접한 접근성으로 시너지를 형성, 클라우드 기반의 기업 디지털 전환을 더욱 효과적으로 지원할 계획이다.

오라클 클라우드 혁신센터는 크게 ▲파트너 아카데미(Partner Academy) ▲파트너 스튜디오(Partner Studio) ▲혁신 및 현대화 센터(Innovation & Modernization Center) 등 세 가지 축으로 구성된다. 클라우드 기반의 비즈니스 역량 개발, 교육 프로그램, 오라클 클라우드 전문가의 기술 조언을 포함해 제품 및 서비스 전반에 걸친 아태지역 차원에서의 폭넓은 클라우드 컨설팅을 제공한다.

뿐만 아니라 IoT, 머신러닝, 인공지능(AI), 블록체인 등의 첨단 기술과 관련한 추가적인 기술 교육을 통해 기업들이 현대적인 사용자 경험과 고객 중심의 접근법에 기반한 혁신을 달성할 수 있도록 지원한다. 또한 협력사들은 지티플러스가 보유한 폭넓은 리셀러 네트워크를 활용함으로써 온프레미스 솔루션을 클라우드로 이전하기를 희망하는 고객과 더욱 긴밀하게 소통할 수 있다.

탐 송 한국오라클 사장은 “디지털 전환을 지원해 나가는 과정에서 오라클 클라우드를 기업에게 전달하는 협력사의 역할이 어느 때보다 중요해지고 있다”고 말했다.

랄릿 말릭(Lalit Malik) 오라클 유럽·중동 아프리카 및 아태 지역 VAD 채널 부사장은 “지티플러스는 뛰어난 역량과 업계 전문성을 바탕으로 오라클과 클라우드 전환 프로젝트를 함께 해온 검증된 협력사”라며, “클라우드 혁신센터에서 이루어지는 파트너 역량 강화와 서비스 기획 및 제품 판매까지 추진하는 시장전략(Go-To-Market) 프로그램을 통해 한국의 클라우드 도입과 성장이 가속화되기를 기대한다”고 밝혔다.

안현덕 지티플러스 대표는 “오라클 클라우드 혁신센터를 통해 모든 오라클 협력사가 클라우드 비즈니스에 쉽고 빠르게 접근할 수 있는 최적의 환경을 조성하게 되어 기쁘게 생각한다”며, “10년 이상 오라클의 VAD 협력사로서 축적한 경험을 센터 운영에 적극 활용함으로써 오라클 클라우드에 대한 업계의 신뢰가 계속해서 기업의 비즈니스 성장으로 이어질 수 있도록 총력을 기울이겠다”고 말했다.

인기기사 순위
여백
여백
(우)08503 서울특별시 금천구 가산디지털1로 181 (가산 W CENTER) 1713~1715호
TEL : 02-2039-6160  FAX : 02-2039-6163  사업자등록번호:106-86-40304
개인정보/청소년보호책임자:김선오  등록번호:서울 아 00418  등록일자:2007.08  발행인:김용석  편집인:김선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