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2.15
주요뉴스
뉴스홈 > 비즈니스IT
MS-한국연구재단, 연구개발 생태계 조성 위해 ‘맞손’‘MAS’ 정보 공유, 클라우드 기반기술 제공 등 연구지원 시스템 고도화 지원
   
▲ (왼쪽부터) 고순동 한국MS 대표, 노정혜 한국연구재단 이사장

[아이티데일리] 마이크로소프트(MS)는 한국연구재단(이사장 노정혜)과 연구개발 생태계 조성을 위한 업무협약을 14일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번 업무협약은 ▲‘MS 학술정보서비스(Microsoft Academic Services, 이하 MAS)’ 정보 공유를 위한 상호 협력 ▲클라우드 기반기술에 대한 교육 협력 ▲4차 산업혁명 선도기술에 대한 벤치마킹 등 세 가지로 구성됐다.

‘MAS’는 MS가 서비스하는 빅데이터/AI 기반의 학술 원문분석서비스다. 2019년 현재 전 세계 약 48,000개 이상의 저널과 4,400여 개의 컨퍼런스 발표문, 2억 3천여 건의 논문에 대한 분석정보를 제공하고 있다.

이번 협약에 따라 MS는 ‘MAS’의 학술원문 분석정보 프로그램을 오픈 API 형태로 한국연구재단의 연구지원시스템 구축을 위해 제공한다. 특히 빅데이터와 AI 기술을 바탕으로 축적한 광범위한 데이터 셋(Data Set) 공유는 평가자 추천을 위한 자연어 처리와 연구성과 발굴에 도움을 줄 수 있다는 설명이다.

고순동 한국MS 대표는 “MS의 원문분석 서비스와 클라우드 기술을 통해 한국연구재단이 연구개발 생태계를 이끄는 리더로써 세계적으로 발돋움하는 데 도움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노정혜 한국연구재단 이사장은 “이번 업무협약을 기반으로 국제적인 학술원문 분석정보를 공유하고 선진기술을 교류함으로써 재단이 글로벌 연구관리 전문기관으로서의 역할과 위상을 높이는데 기여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면서, “재단의 지능형 연구지원 시스템의 품질 고도화를 통해 4차 산업혁명을 선도하는 국가 연구기관으로서의 역할이 강화되기를 바란다”고 밝혔다.

인기기사 순위
여백
여백
(우)08503 서울특별시 금천구 가산디지털1로 181 (가산 W CENTER) 1713~1715호
TEL : 02-2039-6160  FAX : 02-2039-6163  사업자등록번호:106-86-40304
개인정보/청소년보호책임자:김선오  등록번호:서울 아 00418  등록일자:2007.08  발행인:김용석  편집인:김선오